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자

  • 자간(自幹)윤재(尹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 지역에서 활동한 문인. 본관은 무송(茂松). 자는 자간(自幹), 호는 화산(華山). 고조부 윤사(尹泗)와 증조부 윤은성(尹殷聖)은 학행으로 이름났으며, 아버지 윤여대(尹汝大)는 당쟁을 피하여 고향에 은거하였다. 또한 아들 윤선무(尹宣茂) 대에 이르러서도 깊은 학식과 바른 품행으로 고을 사람들의 귀감이 되었다. 무송 윤씨의 주요 세거지는 태안군 소원면 시목리이다. 윤...

  • 자계(子繼)유방선(柳方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서산 출신의 문인이자 학자. 본관은 서령[서산]. 자는 자계(子繼), 호는 태재(泰齋). 아버지는 유기(柳沂)이고 어머니는 한산 이씨로 지밀직사사(知密直司事)를 지낸 이종덕(李種德)의 딸이다. 아들은 유윤경(柳允庚)과 유윤겸(柳允謙)이다. 유기는 태종이 제2차 왕자의 난을 평정하고 보위에 오르는 데 협력한 공으로 1401년 익대좌명공신(翊戴佐命功臣) 3등에 책봉된 후 서...

  • 자동차 산업(自動車産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에서 운영되고 있는 자동차 관련 산업 단지. 자동차 산업은 서산시가 서해안의 중심 도시로 개발되면서 서산의 미래 산업으로 각광받게 되었으며, 충청남도 서산시 성연면과 지곡면 등에 산업 단지가 건설되어 여러 자동차 관련 전문 업체가 들어서고 있다. 자동차 산업과 관련된 산업 단지로는 서산일반산업단지, 명천농공단지, 성연농공단지가 있다. 기아자동차 등은 황해경제자유구역...

  • 자연재해(自然災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기상, 지변(地變), 생물 등 급격히 나타난 불가항력적인 자연 현상에 의해 인간의 생명과 재산에 피해를 주는 것. 한반도의 자연재해 중 영향이 가장 큰 것은 기상재해로, 크게 태풍, 해일, 풍해, 수해 등이 있으며, 지진재해의 위험에도 노출되어 있다. 최근에는 기상 이변으로 예기치 못한 자연재해가 발생하여 엄청난 피해를 가져오고 있다. 특히 한반도는 기상재...

  • 자연지리(自然地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지질, 지형, 기후, 토양 등의 지리적 조건. 서산 지역은 대부분의 산지가 심층 풍화를 받아 남동부 일대에 높이 400~600m 내외의 산으로 이루어진 가야산지를 제외하고 대부분 서산시 팔봉면의 팔봉산[362m], 부석면의 도비산[352m]과 같은 높이가 낮은 산들이 형성되어 있다. 즉, 낮은 구릉 형태의 침식 평탄면과 해안 지방의 간석지를 개척하여 만들어진...

  • 자유로운 신앙을 위한 외침, 해미순교성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읍내리와 조산리에 있는 천주교의 성지. 해미순교성지는 한국 천주교회 사상 가장 중요한 순례지 가운데 하나이다. 이름도 남기지 못한 채 숨져간 이른바 ‘무명 순교자’가 가장 많은 곳이며, 그 처형 방법도 자리개질·생매장과 같이 가장 참혹했다. 조선 후기 충청도 서북 지역의 군사와 치안을 함께 관장하던 해미진영(海美鎭營)은 이 지역의 천주교 신자들을 색출하고...

  • 자정(子定)김지남(金止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시대 서산 출신의 문신. 본관은 광산(光山). 자는 자정(子定), 호는 용계(龍溪). 평양서윤을 지낸 김순성(金順誠)의 현손으로, 생부는 영동현감을 지낸 김표(金彪)이며, 재종숙 김양(金讓)에게 입양되었다. 김지남(金止男)[1559~1631]은 1591년(선조 24) 생원시 동방진사과에 3등 43인으로 합격하고 그 해 별시 문과에 병과 12인으로 급제하였다. 이듬해 임진왜란이...

  • 자초(自超)무학(無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고려말 조선초 서산 출신의 승려. 법명은 자초(自超), 당호는 계월헌(溪月軒), 법호는 무학(無學). 속세의 성은 박씨(朴氏)로, 아버지는 숭정대부문하시랑(崇政大夫門下侍郞)에 증직된 박인일(朴仁一)이고, 어머니는 고성 채씨(固城蔡氏)이다. 기록에 의하면 무학[1327~1405]의 고향은 지금의 경상남도 합천군 삼기면으로 이곳에 관련 유적이 많이 남아 있다. 하지만 문집류나 여러 가...

  • 자치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긴 막대기로 작은 막대기를 치거나 튀기면서 노는 놀이. 자치기는 정해진 순번에 따라 긴 막대기[자 혹은 채]로 짧은 막대기[메뚜기 혹은 토끼, 땡공]를 쳐서 날아간 거리를 재어 승부를 정하는 민속놀이이다. 남자, 여자 구분 없이 청소년들 사이에서 두루 행해졌던 놀이로서, 주로 3~5명이 두 패로 편을 갈라 승부를 겨루게 된다. 이를 메때기치기, 토끼치기,...

  • 작은설동지(冬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일 년 중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날에 지내는 풍속. 동지(冬至)는 글자 그대로 겨울에 이르렀다는 뜻으로 태양이 가장 남쪽으로 기울어져 밤의 길이가 일 년 중 가장 긴 날이다. 동지가 지나면 해가 길어져 양의 세력이 점점 강해지므로 실질적으로 해가 바뀐다고 보아 설날에 버금간다는 뜻의 ‘아세(亞歲)’ 또는 ‘작은설’이라 하였다. 음력 11월[동짓달...

  • 잠업(蠶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의 산업 중 누에를 치는 산업. 우리나라의 양잠업은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다. 잠업의 역사는 삼한 시대부터 시작되었으며 삼국 시대에는 고관의 의복이 비단으로 지어졌을 정도로 발달하였다. 양잠업은 성쇠를 반복해 오다가 1970년대 중반 약 1,000㎢에 이르던 뽕밭의 면적이 쇠퇴를 거듭하여 1990년대에는 약 30㎢로 줄어들었다. 서산의 잠업은 1970년대 음암, 운...

  • 잠홍동(潛紅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에 속하는 법정동. 1914년 일제의 행정 구역 개편 때 잠동(潛洞)의 ‘잠(潛)’자와 마을 앞을 흐르는 홍천(紅川)에서 ‘홍(紅)’자를 따서 잠홍리라 하였다.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 서산군 대사동면(大寺洞面)에 쟌골[潛洞] 등 관련 지명이 보인다. 잠홍동(潛紅洞)은 조선 시대 서산군 대사동면 잠동리 지역이었다. 1895년에 잠동, 홍천리(紅川里), 쌍연리(...

  • 잠홍동 유적(潛紅洞遺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잠홍동에 있는 구석기·통일 신라·조선 시대 유적. 잠홍동 유적(潛紅洞遺蹟)은 서산시 잠홍동 742-1번지 일대의 아파트 신축 예정 부지에 대한 발굴 조사를 통해서 확인되었다. 지표 조사[3만 2529㎡]는 2004년 2월 2일부터 동년 4월 20일까지 한서대학교 박물관에서 실시하였다. 시굴 조사[3만 2529㎡]는 같은 해 11월 10일부터 2004년 12월 19...

  • 잠홍저수지(濳紅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잠홍동에 있는 농업 관개용 1종 저수지. 잠홍저수지는 1951년 11월 5일 착공하여 1958년 12월31일 준공되었다. 제당 형식은 균일형 필댐(fill dam)이며 취수 형식은 사통형이다. 2011년 기준으로 구역 면적은 423㏊이고 제방의 높이는 9m, 제방의 길이는 670m이다. 총 저수량은 150만 9000톤이며, 유효 저수량은 148만 4800톤, 사수...

  • 장군봉장군산(將軍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어송리와 인지면 차리의 경계에 걸쳐 있는 산. 산 정상에 장군바위가 있어 장군산(將軍山) 혹은 장군봉(將軍峰)이라고 부른다. 장군산은 금북정맥에서 분기한 지선의 한 줄기가 금강산에서 남서로 뻗어 이루어진 산이다. 장군산 일대를 구성하고 있는 암석은 원생대의 태안층이며, 태안층은 서산층군에 속하는 편암류 및 편마암류 위에 부정합으로 놓여 있다. 팔봉산에 비해...

  • 장군산(將軍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어송리와 인지면 차리의 경계에 걸쳐 있는 산. 산 정상에 장군바위가 있어 장군산(將軍山) 혹은 장군봉(將軍峰)이라고 부른다. 장군산은 금북정맥에서 분기한 지선의 한 줄기가 금강산에서 남서로 뻗어 이루어진 산이다. 장군산 일대를 구성하고 있는 암석은 원생대의 태안층이며, 태안층은 서산층군에 속하는 편암류 및 편마암류 위에 부정합으로 놓여 있다. 팔봉산에 비해...

  • 장기덕 처 창녕 성씨 정려(張基德妻昌寧成氏旌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호3리에 있는 장기덕(張基德)의 처 창녕 성씨(昌寧成氏)의 정려. 창녕 성씨는 정려가 위치한 호리에 살고 있는 장기덕에게 시집와 살다가 1933년에 남편이 죽자 따라 죽었다. 전언에 의하면 창녕 성씨의 남편이 죽자 장례를 치르기 위하여 온 집안사람이 모였는데, 창녕 성씨가 보이지 않아 찾아보니 이미 목숨을 끊은 후였다고 한다. 이 사실이 알려져 성균관(成均...

  • 장다리물떼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의 시조(市鳥)로, 서산 지역에서 번식하는 여름 철새. 장다리물떼새는 봄가을에 월동지와 번식지를 오갈 때 잠시 우리나라에 들리는 나그네새로 알려졌지만, 1998년 서산에서 처음으로 번식이 확인되면서 대표적인 여름 철새로 알려지게 되었다. 원산지는 아시아 중·남부, 아프리카, 유럽 남부이다. 장다리물떼새는 몸길이가 48~51㎝, 날개 길이가 21.9~24.4㎝, 꼬리...

  • 장동(獐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에 속하는 법정동. 마을 전체의 모양이 노루가 누워 있는 형상이라 하여 노루 장(獐)자를 써서 장동(獐洞)이라 하였다.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 서산군 오산면에 쇼장동[小獐洞], 장동[大獐洞], 왜장이[下獐洞] 등 관련 지명이 보인다. 장동은 조선 영조 때 발행된 『여지도서(輿地圖書)』에 보면 서산군 오산면 장동리 지역이었다. 1895년 서산군 오산면 대장동...

  • 장리(長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쌀 또는 돈을 꾸고 이자를 더해 갚는 풍속. 장리(長利)의 사전적 의미는 ‘봄에 꾸어 준 곡식에 대하여 가을에 그 절반을 이자로 쳐 받는 변리’이다. 이렇듯 장리는 빌려 준 원금의 50%에 달하는 비싼 이자를 물어야 한다. 서산 지역에서 장리는 주로 쌀을 대상으로 이루어지는 것이 일반적이었으며, 대개 가을걷이를 마치고 쌀을 빌리면 이듬해 같은 시기에 50%...

  • 장승제용현리 보현동 산신제와 노신제(龍賢里普賢洞山神祭-路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용현리에서 마을의 평안을 기원하며 지내던 마을 제사. 용현리 보현동 산신제와 노신제는 음력 1월 3일 저녁에 산제당[山神堂]과 노신당(路神堂)에서 마을의 평안을 위하여 마을 공동으로 지내는 제사이다. 보현동의 동제당은 상당과 하당의 이중 구조를 이루고 있다. 즉 상당은 마을의 주산에 있는 산제당이고, 하당은 노신당으로서 동구 밖에 한 쌍의 장승이 세워져 있...

  • 장시(場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에서 개항기부터 일제 강점기까지 정기적으로 열렸던 시장. 개항기 때 서산 지역의 포구 상업은 어느 정도 발달하였으나, 지방 장시는 대단히 미약하였다. 일제 강점기에 들어서야 상설 점포가 늘어나는 등 서서히 상설 시장으로서의 면모를 갖추어 나갔으나, 1930년대 후반까지 기본적으로 재래의 경제 구조로부터 벗어나지 못했다. 상업 활동은 여전히 정기 시장[오일장]을 중심...

  • 장요리(長要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에 속하는 법정리. 행정 구역 개편으로 여러 리가 병합되었는데, 장선리(長善里)에서 ‘장(長)’자를 따고 고요동(古要洞)에서 ‘요(要)’자를 따서 장요리(長要里)가 되었다.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 해미군 고북면에 쟝션니[長善里] 등 관련 지명이 보인다. 조선 시대에는 홍주목 고북면 장선리, 화산리, 고요동리 등으로 있었다. 1895년(고종 32) 행정...

  • 장요리 느티나무(長要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장요리에 있는 수령 300년의 느티나무. 장요리 느티나무는 높이 25m, 가슴 높이 지름 1.21m이다. 가지 길이는 남서쪽으로 9.1m, 남동쪽으로 9.3m, 동쪽으로 12.2m, 북쪽으로 4.6m, 북서쪽으로 9.9m, 서쪽으로 11.2m이다. 장요리 느티나무에 가끔 무당들이 찾아와서 굿을 한다고 하는데, 『서산군지』[1927]에 수록된 두 그루 중 하...

  • 장요리 절터(長要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장요3리 절골에 있는 조선 시대 절터. 장요리 절터는 조선 시대 사찰이 있던 곳인데, 절터의 명칭이나 내력을 알 수 있는 자료는 없다. 다만 주민들의 전언에 의하면 관음사 혹은 대흥사라 불렸다고 하며, 빈대에 의해 폐사되었다고 한다. 고북면사무소에서 남쪽으로 0.9㎞ 정도 가면 문화마을 사거리가 나오고, 문화마을 사거리에서 고북농공단지 방면으로 고북제를 따...

  • 장용리 사지장요리 절터(長要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장요3리 절골에 있는 조선 시대 절터. 장요리 절터는 조선 시대 사찰이 있던 곳인데, 절터의 명칭이나 내력을 알 수 있는 자료는 없다. 다만 주민들의 전언에 의하면 관음사 혹은 대흥사라 불렸다고 하며, 빈대에 의해 폐사되었다고 한다. 고북면사무소에서 남쪽으로 0.9㎞ 정도 가면 문화마을 사거리가 나오고, 문화마을 사거리에서 고북농공단지 방면으로 고북제를 따...

  • 장채놀이서산 장치기(瑞山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어송리 숫돌재마을과 샘골마을에서 전해 내려오는 민속놀이. 서산 장치기는 농부들이 나무를 하기 위해 산에 가다가 양지(陽地) 바른 곳에서 쉬면서 추위를 이기고 여가를 이용하기 위해 자연 발생적으로 시작된 놀이이다. 서산 장치기는 정초(正初) 또는 두레 일을 하다가 논바닥, 묵밭, 얼음판 또는 넓은 잔디밭 등에서 윗마을 아랫마을 두레꾼으로 나뉘어져서 풍년 싸움...

  • 장치기공치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나무꾼들이 편을 나누어 공을 치는 놀이. 공치기는 각자 작대기를 가지고 두 패로 편을 갈라 나무 공을 상대편의 진영으로 쳐내어 승부를 겨루는 편놀이이다. 오늘날의 필드하키와 흡사한 놀이로써 산으로 땔나무를 하러 가거나 꼴을 베러 다녔던 초군들 사이에서 널리 성행했던 놀이이다. 마을에 따라서는 ‘장치기’라고도 한다. 공치기는 이미 삼국 시대부터 전승되어 온...

  • 장항선(長項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를 거쳐 천안과 장항을 잇는 철도. 충청남도 서북부에 위치한 서산 등의 내포 지역은 일제 강점기 철도 교통의 사각지대에 속하였다. 1931년 8월 천안과 장항을 잇는 충남선[현 장항선]의 완공으로 기존에 바닷길을 통해 인천을 경유하던 서산 지역의 물산이 철도를 통해 장항이나 경성[천안 경유] 방면으로 이출되기 시작하였다. 서산 지역은 일제 강점기 철도나 1등 국도가...

  • 장현리(長賢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에 속하는 법정리. 1914년 행정 구역 개편 시 장이치리(長而峙里), 어현리(於賢里), 독주동(犢走洞)이 합해지면서 장이치리에서 ‘장’자와 어현리에서 ‘현’자를 따서 장현리(長賢里)가 되었다.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 서산군 지곡면에 장이[長而洞], 어현이, 독쥬[犢走里] 등 관련 지명이 보인다. 조선 시대에는 지곡면에 속한 어현리와 장이치리였다....

  • 장현리 독주골 기와집(長峴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장현리에 있는 조선 후기 전통 가옥. 장현리 독주골 기와집은 서산시 지곡면에 위치해 있는데, 독주골이라는 명칭은 마을의 옛 지명이다. 가옥으로 들어가는 길목에 정려각이 자리하고 있다. 장현리 독주골 기와집의 현 가옥주인 최재원의 5대 조부가 21세 때인 1740년(영조 16)에 건립하였다고 전해진다. 사랑 대문채는 일제 강점기에 한차례 철거되었었는데, 당시...

  • 장현리 볏가릿제(長峴里-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장현리에서 마을의 안녕과 풍년 농사를 기원하며 지내는 마을 제사. 장현리 볏가릿제는 음력 2월 1일 볏가릿대 앞에 제상을 차리고 마을의 평안과 풍요를 위하여 마을 공동으로 지내는 제사이다. 장현리에서 이월 초하루는 본격적인 농사를 앞두고 그 준비를 시작하는 날이다. 겨우내 쓰지 않던 농기구를 손보고 두엄을 내는 등 농사에 필요한 여러 가지를 챙긴다. 마을에...

  • 장현리 사지장현리 절터(長賢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장현2리에 있는 절터. 지곡면사무소에서 서산시 지곡면 산성리 방면으로 개설된 도로를 따라 2.1㎞가량 이동하면 산성초등학교가 나온다. 산성초등학교 갈림길에서 남서쪽으로 난 도로를 따라 1㎞ 정도 가면 연화마을이 나오고, 연화마을에서 남동쪽으로 개설된 마을 길을 따라 0.5㎞ 정도 진입하면 절골과 이어지는 독주골이 나온다. 장현리 절터는 독주골의 남동단에 해...

  • 장현리 산신제(長峴里山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장현리 산제골에서 마을의 평안을 기원하며 지내던 마을 제사. 장현리 산신제는 음력 1월 15일 자시(子時)에 산제당에서 마을의 안녕을 위하여 마을 공동으로 지내는 제사이다. 장현리 산제골에서는 해마다 정결한 제관을 선출하여 산신제를 지냈다. 이를 위해 마을에서는 정초에 마을 회의를 열고 집안에 궂은일이나 부정하지 않은 사람을 제관으로 지목했다. 그해 제관이...

  • 장현리 절터(長賢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장현2리에 있는 절터. 지곡면사무소에서 서산시 지곡면 산성리 방면으로 개설된 도로를 따라 2.1㎞가량 이동하면 산성초등학교가 나온다. 산성초등학교 갈림길에서 남서쪽으로 난 도로를 따라 1㎞ 정도 가면 연화마을이 나오고, 연화마을에서 남동쪽으로 개설된 마을 길을 따라 0.5㎞ 정도 진입하면 절골과 이어지는 독주골이 나온다. 장현리 절터는 독주골의 남동단에 해...

  • 장희(莊僖)정순왕후(貞純王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서산 출신으로 조선 제21대 왕인 영조(英祖)의 계비. 본관은 경주. 경주 김씨 김한구(金漢耉)[1723~1769]와 원주 원씨의 장녀이다. 김한구는 인조를 남한산성으로 호종하였고, 황해도관찰사를 지내다 강옥 사건(姜獄事件)으로 장살당한 김홍욱(金弘郁)의 현손이다. 김한구 가문은 경주 김씨의 양대 명문으로, 추사 김정희(金正喜)를 비롯하여 8명의 정승과 정순왕후를 배출하였다. 정...

  • 저성리(猪城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에 속하는 법정리. 저성리(猪城里)는 조선 시대 해미현(海美縣) 남면 지역으로, 마을이 자리 잡고 있는 지형이 두툼하여 도투성 또는 저성이라 불렸다는 설이 있다. 또 일설에는 옛날 마을 주변에 있던 작은 토성의 생김새가 마치 돼지처럼 생겼다 하여 돼지성으로 불렀는데, 당시 방언으로 돼지는 ‘돗’으로 불렀기 때문에 돼지성을 돗성 또는 도투성이라 하였고, 한자...

  • 저수지(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에서 물을 모아 두기 위하여 하천이나 골짜기를 막아 만든 큰 못. 서산 지역은 높은 산지가 없고 낮은 구릉지가 대부분이어서 규모가 큰 하천이 발달할 수 없으며, 가뭄이 오래 지속되면 냇물이 거의 마르는 실정이다. 이러한 자연환경 때문에 서산 지역에서는 수리 시설을 확장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 일이었다. 가야산 서쪽, 산지와 평지가 연접하는 경사 변환점에는 산곡을 흘러...

  • 저어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의 저수지 등에서 관찰되는 겨울 철새. 저어새는 전 세계에서 오직 서해안의 무인도 지역에만 번식하며, 제주도와 대만 지역에서 겨울을 나는 멸종 위기의 조류이다. 저어새는 몸길이가 74㎝이고, 번식깃은 온몸이 흰색을 띠며 머리 뒤쪽으로 황갈색의 댕기와 같은 장식깃이 있으며 목 아랫부분에 황갈색의 목테가 있다. 가을에서 겨울까지의 비번식기에는 온몸이 흰색을 띤다. 부리...

  • 저정(樗亭)유백유(柳伯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고려 말 조선 초 서산 출신의 문신. 본관은 서령[서산]. 자는 순부(淳夫), 호는 저정(樗亭). 아버지는 유방택[류방택, 柳方澤]이고, 동생은 유백순(柳伯淳)이다. 유백유(柳伯濡)는 동생 유백순과 함께 이색(李穡) 밑에서 공부하였는데, 사람들은 형제를 ‘유씨쌍벽(柳氏雙璧)’이라고 불렀다. 유백유는 목은이색의 손서(孫壻)이다. 유백유는 춘추관수찬으로 박실(朴實)·김도(金濤) 등과...

  • 저축조합(貯蓄組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19년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 조직된 사설 금고. 총독부가 저축조합의 설립을 장려했던 것은 ‘근검저축’, ‘식산(殖産)’ 차원에서였다. 서산의 저축조합은 1919년경 군수 지희열이 군내의 모든 면민들로부터 매년 하모추조(夏牟秋租)를 몇 승(升)씩 거두어 조직한 조합 형태의 조직이었다. 조합장은 해당 면장이나 해당 지역의 중심인, 즉 면 단위 유지들이었다. 서산 지역의 경우 각 면...

  • 적송(赤松)소나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의 시목(市木)으로, 구과목 소나무과의 나무. 서산시는 만년청이라 하여 내한성이 강하고 사계절 푸르른 소나무가 변함없이 씩씩한 시민의 기상을 나타낸다 하여 시목으로 정하였다. 소나무는 한국의 거의 모든 지역에서 자라고 다양한 품종이 발견되는데 그 쓰임새도 다양하다. 소나무의 다른 이름으로는 육송(陸松)·적송(赤松)·여송(女松)·솔나무·소오리나무·솔·암솔 등이 있다....

  • 전 보원사 철조여래좌상보원사지 출토 통일신라 철제여래좌상(普願寺址出土統一新羅鐵製如來坐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용현리 서산 보원사지(瑞山普願寺址)에서 출토된 통일 신라 시대 철제 여래 좌상. 보원사지 출토 통일신라 철제여래좌상(普願寺址出土統一新羅鐵製如來坐像)은 우리나라에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철불로, 아름답고 완벽한 주조 기술을 자랑하는 불상이다. 해외에서 열린 ‘한국 미술 5000년전’ 전람회 때에도 출품되었던 한국 미술사의 대표적인 철불이라고 할 수 있다. 19...

  • 전국 시조·가사·가곡 경창 대회(全國時調-歌辭-歌曲競唱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읍내동에서 매년 10월 열리는 시조·가사·가곡 경창 대회. 오래전부터 서산 지역은 시조[정가]의 뿌리가 깊었으며 창작 활동도 활발하였다. 특히 서산시우회의 전직 회장들은 지역의 유지로 시조 발전에 많은 기여를 하였다. 2011년에 창립 66주년을 맞는 서산시우회에서 현재 활동하는 회원은 약 25명 정도이며, 예인의 분야는 시조·가사·가곡·시창이다. 이들은 매일 모...

  • 전국농민회총연맹 서산시농민회(全國農民會總聯盟瑞山市農民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동문동에 있는 농민 단체. 전국농민회총연맹 서산시농민회는 경자유전(耕者有田) 원칙의 고수와 함께 신자유주의에 의한 농축산물의 무분별한 수입 개방을 저지하고, 서산 지역 농민의 정치·경제·사회적 권리 및 복지를 실현하기 위한 활동의 전개를 통해 균형 있는 경제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1991년 4월 3일 서산시농민회가 창립되어 전국농민회총연맹에 정식 가입...

  • 전주 이씨(全州李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이한(李翰)을 시조로 하고 창령군(昌寧君)을 입향조로 하는 충청남도 서산시의 세거 성씨. 전주 이씨는 서산의 유력 성씨로 회안대군(懷安大君) 이방간(李芳幹)[?~1421]의 둘째 아들 창령군[1389~?]의 후손과, 덕천군(德泉君)[정종의 10남]의 증손 변성군(邊城君) 이계연의 후손 등이 확인된다. 『세종실록지리지(世宗實錄地理志)』와 『동국여지승람(東國輿地勝覽)』의 서산군 성씨...

  • 전천리(前川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에 속하는 법정리. 전천리(前川里)는 조선 시대 해미현(海美縣) 남면 지역으로, 마을 앞에 해미천이 흐르고 있어 앞내·전내 등으로 불렸다 하는데, 이것의 한자 표기가 ‘전천(前川)’이다. 1789년(정조 13)에 간행된 『호구총수(戶口總數)』에 상전천리·하전천리, 1911년 간행된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에 위쳔[上前川里]·아쳔[下前川里] 등 관련...

  • 전천리 칠섬제(前川里七-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전천리에서 마을의 안녕을 기원하며 지내는 마을 제사. 전천리 칠섬제는 음력 2월 초하루 오전 10시에 7개 섬 가운데 가장 큰 섬의 소나무가 있는 곳에서 마을의 평안을 위하여 마을 공동으로 지내는 제사이다. 제의는 인근에서 ‘지성을 드리는 분’[법사]을 초빙하여 주관케 한다. 예전에는 남자를 주로 불렀으나 요즘은 할머니가 와서 제를 주관한다. 제비는 마을...

  • 전통교육(傳統敎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이루어진 근대 이전 시기의 교육. 백제가 관할했던 삼국 시대의 서산 지역 교육에 대해서는 관련 기록이 현존하지 않아 상세한 모습을 알 수 없다. 통일 신라 시대도 마찬가지이다. 다만 당시 부성군(富城郡)의 태수로 최치원(崔致遠)[857~?]이 부임했던 기록을 통하여 최치원이 당시 서산 지역의 교육에 영향을 주었을 것으로 생각된다. 서산 지역 전통 교육의 실...

  • 전통농어촌약바위 전통음식 체험학습장(-傳統飮食體驗學習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대황리에 있는 전통 음식 체험 학습장.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대황리는 팔봉산 줄기의 저산성 구릉 지대에 마을을 이루고 있으며 마을 주변에 가로림만이 위치하고 있어, 농촌과 산촌, 어촌을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지리적 여건을 갖추고 있다. 이러한 조건을 이용하여 농어촌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을 판매하고, 구전으로 전해지는 음식을 개발하며 산과 들에 자생하는 야...

  • 절기(節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한 해를 24등분한 기후 또는 이때 행해지는 풍습. 절기는 1년을 태양의 황경(黃經)에 따라 15일 간격으로 24등분하여 계절을 구분하는 것이다. 이를 절후(節候)·시령(時令) 등이라고도 한다. 황경이란 태양이 춘분점을 기점으로 황도를 움직인 각도로, 황경이 0°일 때를 춘분으로 하여 15° 간격으로 24절기를 구분한다. 절기와 절기 사이는 대략 15일 간...

  • 절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 있었던 사찰이 없어지고, 그 터만 남은 곳. 절터는 과거의 융성했던 사찰의 모습은 사라지고 초석이나 유물만 남아 있는 곳이다. 서산 지역 절터의 대부분은 고려 시대와 조선 시대에 해당되는 유적으로, 건물의 터였던 곳에는 불상을 비롯하여 축대, 초석, 기와, 자기 등의 유물이 확인된다. 확인된 절터들은 문헌 기록상에 전하지 않던 곳이다. 대부분이 작은 암자나...

  • 절후절기(節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한 해를 24등분한 기후 또는 이때 행해지는 풍습. 절기는 1년을 태양의 황경(黃經)에 따라 15일 간격으로 24등분하여 계절을 구분하는 것이다. 이를 절후(節候)·시령(時令) 등이라고도 한다. 황경이란 태양이 춘분점을 기점으로 황도를 움직인 각도로, 황경이 0°일 때를 춘분으로 하여 15° 간격으로 24절기를 구분한다. 절기와 절기 사이는 대략 15일 간...

  • 접사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어깨 위에 걸쳐 입던 우장(雨裝). 접사리는 오래전부터 널리 이용된 우장의 일종이다. 서산 지역에서는 접사리와 비슷한 것으로 ‘께적’이 함께 사용되었다. 께적이 비옷, 방풍, 방한 등 다용도로 사용되었다면 접사리는 주로 비옷으로 이용되었다. 근래까지도 농촌이나 어촌에서 사용되었으나 현대적 비옷이나 비닐 등으로 대체되었다. 접사리는 볏짚이나 띠 같은 풀을 용...

  • 정건(鄭謇)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 출신의 문신. 본관은 진주. 자는 실직(實職) 또는 송산(松山). 고려 말의 문신인 정을보(鄭乙輔)의 후손으로, 아버지는 공조참판에 오른 바 있는 정윤표(鄭允彪)이고, 어머니는 양주 송산 출신의 기계 유씨(杞溪兪氏)이다. 아들은 정홍인(鄭弘仁)이다. 정건(鄭謇)[1554~?]은 사헌부집의(執儀) 벼슬을 지낼 때 친족인 우복(愚伏) 정경세(鄭經世)와 함께 인목대비(仁...

  • 정곡(鼎谷)조존성(趙存性)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군수를 지낸 문신. 본관은 양주(楊州). 자는 수초(守初), 호는 용호(龍湖) 또는 정곡(鼎谷). 할아버지는 증판서 조연손(趙連孫)이고 아버지는 조준수(趙俊秀)다. 부인은 용인 이씨로 이신충(李藎忠)의 딸이다. 둘째 아들은 병조판서를 지낸 조계원(趙啓遠)이다. 조존성은 증좌찬성 조남(趙擥)에게 입양되었다. 조존성(趙存性)[1554~?]은 성혼(成渾)·박지화(朴枝華)의...

  • 정금산(貞金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인지면 차리와 부석면 강수리에 걸쳐 있는 산. 정금산(貞金山)은 금북정맥에서 분기한 지선의 한 줄기가 금강산에서 남서로 뻗어 나가 이루어진 산이다. 정금산 일대 지질은 원생대 태안층이며, 태안층은 서산층군에 속하는 편암류 및 편마암류 위에 부정합으로 구성되어 있다. 금강산 남쪽에서 뻗어 내려 온 산줄기가 차리고개, 연마산을 지나 남정리 부근에서 정금산을 이루며,...

  • 정동홍화마을홍화마을(紅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인지면 남정리 정동마을에 있는 체험 농원. 충청남도 서산시 인지면 남정리 정동마을 출신으로 1977년 귀농한 이윤기가 쌀, 마늘, 생강, 콩 등 서산의 특산품을 판매하다가 2000년 수익 증대를 위해 건강 상품인 홍화씨 재배를 시작하였다. 서산시 농업기술센터의 지원으로 정동홍화마을 홈페이지를 개설하여 전자 상거래를 시작으로 판매망이 확대되었다. 2006년 2월 서...

  • 정사서원(書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시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학문 연구와 선현 제향을 위하여 설립했던 교육 기관. 서원은 주로 조선 전기 이후에 사림에 의해 설립된 사설 교육 기관인 동시에 교화 기구이다. 서원은 서재(書齋)·정사(精舍)·향현사(鄕賢祠)·향사(鄕祠)·사(祠)·리사(里社)·영당(影堂)·별묘(別廟)·세덕사(世德祠)·유애사(遺愛祠)·생사당(生祠堂) 등의 다양한 명칭으로 불리고 있다. 서산 지역에서...

  • 정순(貞純)정순왕후(貞純王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서산 출신으로 조선 제21대 왕인 영조(英祖)의 계비. 본관은 경주. 경주 김씨 김한구(金漢耉)[1723~1769]와 원주 원씨의 장녀이다. 김한구는 인조를 남한산성으로 호종하였고, 황해도관찰사를 지내다 강옥 사건(姜獄事件)으로 장살당한 김홍욱(金弘郁)의 현손이다. 김한구 가문은 경주 김씨의 양대 명문으로, 추사 김정희(金正喜)를 비롯하여 8명의 정승과 정순왕후를 배출하였다. 정...

  • 정순왕후(貞純王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서산 출신으로 조선 제21대 왕인 영조(英祖)의 계비. 본관은 경주. 경주 김씨 김한구(金漢耉)[1723~1769]와 원주 원씨의 장녀이다. 김한구는 인조를 남한산성으로 호종하였고, 황해도관찰사를 지내다 강옥 사건(姜獄事件)으로 장살당한 김홍욱(金弘郁)의 현손이다. 김한구 가문은 경주 김씨의 양대 명문으로, 추사 김정희(金正喜)를 비롯하여 8명의 정승과 정순왕후를 배출하였다. 정...

  • 정순왕후 생가(貞純王后生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음암면 유계리에 있는 정순왕후(貞純王后)의 생가. 정순왕후 생가(貞純王后生家)는 조선 시대 영조의 계비인 정순왕후[1745~1805]가 1745년(영조 21)에 태어난 집이다. 정순왕후가 태어나던 날 집 주변에 상서로운 기가 맴돌고 아름다운 새들이 집으로 날아들어 마을 주민들이 ‘장차 인물이 될 징조’라 하며 기뻐하였다고 한다. 정순왕후는 오흥부원군(鰲興府院君)...

  • 정신보(鄭臣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송나라가 망한 후 고려에 망명해 서산에 살았던 중국인. 서산 정씨의 시조. 부인은 고창군부인 오씨로, 고창[현 덕산]의 세력가였던 오세재(吳世才)의 손녀딸이다. 아들은 정인경(鄭仁卿)·정준경(鄭俊卿)이다. 아들 대에 서산을 본관으로 하사받아 서산 정씨의 시조가 되었다. 정신보(鄭臣保)는 송나라에서 상서형부원외랑(尙書刑部員外郞)을 지냈으며, 몽골의 침략으로 송나라가 멸망하자 123...

  • 정우(靜寓)이철영(李喆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 강점기 충청남도 서산 출신의 독립운동가. 본관은 연안. 자는 윤숙(允淑), 호는 부재(復齋) 또는 정우(靜寓). 문충공 월사 이정구(李廷龜)의 12세손으로, 아버지는 이인승(李仁承)이고 어머니는 광산 김씨이다. 이철영(李喆榮)[1884~1945]은 1910년 8월 서산 읍내에 있는 경찰서 게시판에 한일합방에 대한 방문이 붙어 있다는 소식을 듣고 달려가 포고문을 찢어 버렸다....

  • 정유의병(丁酉義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597년 정유재란 당시 충청남도 서산 출신의 사족들이 일으킨 의병 운동. 정유재란(丁酉再亂)이 일어났을 때 서산 지역에서 직접 전투가 벌어지지는 않았다. 그러나 다른 여러 군현과 마찬가지로 서산의 사족들은 의병을 일으키거나 관리로서 전투에 참여한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호산록(湖山錄)』에는 정유의병을 일으킨 사람들로 유흡(柳洽)·곽설(郭說)·한효순(韓孝純)[1543~1621]·...

  • 정인경(鄭仁卿)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고려 후기 서산 출신의 문신. 본관은 서산. 자는 춘수(春叟). 아버지는 송나라가 망하자 고려로 귀화한 정신보(鄭臣保)이다. 이후 정신보는 서산에 정착하여 살았다. 어머니는 고창군부인 오씨이고, 부인은 양주군부인 진씨이다. 동생은 정준경(鄭俊卿)이다. 정인경(鄭仁卿)[1237~1305]은 1254년(고종 41) 과거에 급제하고, 1256년 원나라의 침입을 물리치고 공을 세워 제교(...

  • 정인경 녹권(鄭仁卿錄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후기 서산 출신의 공신인 정인경(鄭仁卿)이 받은 공신 녹권. 정인경[1237~1305]은 고려 원종 대에 태자인 심(諶)[훗날 충렬왕]을 호종하여 두 차례 원나라에 입조하였다. 1261년(원종 2) 쿠빌라이 즉위 축하 사절로서 입조하는 태자를 호종하였고, 섭교위(攝校尉)의 직에 있던 1269년(원종 10)에는 호위무관 겸 통역관으로 태자를 시종하였다. 특히 귀국 도중 임연(林...

  • 정인경 묘지명(鄭仁卿墓誌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출신의 공신인 정인경(鄭仁卿)의 묘지명. 정인경 묘지명은 1306년(충렬왕 32) 2월에 제작되었다. 정인경[1237~1305]은 서산에서 중흥조(中興祖)와 같이 추앙되며 존경받는 인물이다. 정인경은 몽고 침략기인 고종 말년에 내침한 몽고군을 아산 지역에서 공격하여 전공을 세웠다. 그 이후 무반으로 입신하여 즉위 이전의 충렬왕을 호종하여 두 차례 원나라에 입조한 바...

  • 정인경 정안(鄭仁卿政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후기 서산 출신의 공신인 정인경(鄭仁卿)의 인사 기록. 양렬공(襄烈公) 정인경[1237~1305]은 아버지인 남송 관인 정신보가 1237년(고종 24) 서산에 정착함에 따라 서산에 살게 되었다. 정인경은 고종 말년에 내침한 몽고군을 아산 지역에서 공격하여 전공을 세우고 무반으로 입신하였다. 몽고어에 능통하여 외교적 역할을 담당하였으며, 장군, 상장군, 삼사사 등을 거쳐 충렬왕...

  • 정자누정(樓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 있는 누각(樓閣)과 정자(亭子). 누정(樓亭)이란 누각과 정자를 포괄하는 용어이다. 누각은 멀리 넓게 볼 수 있도록 다락 구조로 높게 지어 언덕이나 돌, 혹은 흙으로 쌓아 올린 곳에 세우므로 대각(臺閣) 또는 누대(樓臺)라고도 하였다. 정자는 누각보다는 작은 건물로, 경관이 수려하고 사방이 트인 곳에 주로 입지하였으며, 건물은 벽이 없고 기둥과 지붕만으로 되...

  • 정자동 고분군(亭子洞古墳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어송리 정자동에 있는 고려 시대 고분군. 정자동 고분군은 정자동과 대문다리마을의 경계에 해당되는 띠앗골 능선의 서향 사면 중앙부에 있다. 정자동 고분군은 1996년 서산문화원에서 진행한 문화재 지표 조사를 통해 확인되었다. 고분 2기가 도굴된 상태로 지표상에 노출되어 있었는데, 유물은 수습되지 않았다. 현지 주민들의 말에 따르면 도굴 과정에서 관장식이 출토...

  • 정자동 사지정자동 절터(亭子洞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어송2리 정자동에 있는 고려 후기의 절터. 팔봉면사무소에서 지방도 605호선을 따라 남쪽으로 3.7㎞ 가면 어송교차로가 나온다. 어송교차로에서 북동쪽의 마을 길로 진입하여 북동쪽으로 경작지를 따라 이어지는 길로 1.7㎞가량 이동하면 산이고개를 넘기 전에 느티나무 집이 나온다. 정자동 절터는 느티나무 집을 마주 보는 구릉의 사면에 위치한다. 정자동 절터에 대...

  • 정자동 절터(亭子洞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어송2리 정자동에 있는 고려 후기의 절터. 팔봉면사무소에서 지방도 605호선을 따라 남쪽으로 3.7㎞ 가면 어송교차로가 나온다. 어송교차로에서 북동쪽의 마을 길로 진입하여 북동쪽으로 경작지를 따라 이어지는 길로 1.7㎞가량 이동하면 산이고개를 넘기 전에 느티나무 집이 나온다. 정자동 절터는 느티나무 집을 마주 보는 구릉의 사면에 위치한다. 정자동 절터에 대...

  • 정자리(亭子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에 속하는 법정리. 마을 한가운데에 느티나무가 있어 여름철이면 마을 사람들이 이곳에 모여 더위를 식히며 이야기를 나누기도 하였다. 이에 마을 이름도 이 정자나무에서 유래되어 정자리(亭子里)라 부르게 되었다. 예전에 양질의 금광이 있었다 하여 양금리라고도 부른다. 조선 시대에 홍주목 고북면 중기리, 신기리였으며, 1895년의 행정 구역 개편에서 해미군 하도면...

  • 정자리 선돌(亭子里立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정자리에 있는 선돌. 서산시 고북면 소재지에서 국도 29호선을 따라 홍성 방면으로 1.5㎞ 가면 서쪽으로 정자리와 봉생리로 가는 삼거리가 나온다. 정자리 선돌은 삼거리에서 서쪽으로 4㎞ 거리에 있는 서해안 청소년 수련원의 맞은편 제7일 안식일교회 옆 공터에 위치한다. 원래 2기였으나, 1기는 쓰러져 땅속에 묻혀 있고 현재 1기만 서 있다. 서 있는 1기는...

  • 정자리 선돌제(亭子里立石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정자리에서 가정의 평안을 기원하며 지내던 제사. 정자리 선돌제는 매년 음력 정월에 선돌 앞에서 가정의 무탈함과 안녕을 위하여 개인적으로 지내던 제사이다. 서산시 고북면 정자리에는 2기의 선돌이 있다. 이 선돌은 마을에서 신성시하여 함부로 건드리는 것을 금기시했으며, 매년 정초에 가정의 평안을 기원하는 제를 지내기도 했다. 다만, 선돌제는 동제로 전승된 것이...

  • 정자리 유물 산포지(亭子里遺物散布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정자1리 초막골마을에 있는 청동기 시대 유물 산포지. 서산시 고북면 소재에서 남서쪽으로 1㎞ 정도 가면 정자1리의 초막골마을에 이른다. 정자리 유물 산포지(亭子里遺物散布地)는 서산시 고북면 양천리와 정자1리의 경계 지점인 초막골에 조성된 과수원 부지에 해당한다. 수습된 유물은 청동기 시대 석기로, 북쪽으로 흘러내린 높이 30m의 낮고 완만한 구릉 사면을 개...

  • 정조설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음력 1월 1일에 지내는 명절. 설날은 묵은해를 보내고 새해를 맞이하는 첫날을 기리는 명절이다. 이를 원일(元日)·원단(元旦)·원정(元正)·원신(元新)·원조(元朝)·정조(正朝)·세수(歲首)·세초(歲初)·연두(年頭)·연수(年首)·연시(年始) 등이라고도 한다. 일 년 중 가장 큰 명절인 설날에는 조상에게 차례를 올리고 웃어른에게 세배를 드린다. 충청남도 서산...

  • 정충신(鄭忠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이괄의 난을 진압한 공으로 충청남도 서산 일대의 토지를 사패지로 받은 조선 후기의 무신. 본관은 금성(錦城). 자는 가행(可行), 호는 만운(晩雲). 고려 말의 명장 정지(鄭地)의 9세손으로, 아버지는 금천군(錦川君) 정윤(鄭綸)이다. 어머니는 영천 이씨(永川李氏)로 이인조(李仁祚)의 딸이다. 부인은 하양 허씨(河陽許氏)이다. 아들은 정빙(鄭砯)이다. 정충신(鄭忠信)[1576~16...

  • 정충신 묘(鄭忠信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에 있는 조선 후기 무신인 정충신(鄭忠信)의 묘. 정충신[1576~1636]과 부인 하양 허씨(河陽許氏)의 묘가 나란히 있으며, 주위에 묘비·상석·망부석·무인석·동자상 등이 있다. 정충신 묘는 진충사에서 약 600m 떨어진 국사봉 남향 사면에 있다. 정충신 묘역은 1633년(인조 11)에 정충신이 아들 정빙(鄭砯)과 지관을 대동하여 스스로 잡아 놓은...

  • 정충신 사당[진충사](鄭忠信祠堂-振忠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에 있는 조선 후기 사당. 정충신(鄭忠信)[1576~1636]은 원래 전라남도 광주 일대에 세거하고 있었는데, 1633년(인조 11) 당진에 유배된 이후 서산 대산에서 은거하다가 지곡면 대요리의 지세를 살펴보고 자신의 묘소를 정하였다고 한다. 또한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 일대는 인조반정의 논공에 불만을 품고 난을 일으킨 이괄(李适)[1587~1624]...

  • 정충신 장군 유품(鄭忠信將軍遺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에 있는 진충사(振忠祠)에 보관된 정충신(鄭忠信) 장군의 유품. 정충신[1576~1636]은 조선 인조 때의 무신으로, 본관은 금성(錦城), 자는 가행(可行), 호는 만운(晩雲)이다. 이괄(李适)의 난과 정묘호란 때에 활약하여 공신으로 책록되었다. 정충신 장군 유품은 총 5종으로 영정(影幀) 1점, 갑옷 1착, 서군사명기(西軍司命旗) 1매, 향로(香爐...

  • 정충신 장군 유품[갑옷](鄭忠信將軍遺品-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에 있는 진충사에 보관된 정충신(鄭忠信) 장군의 갑옷. 정충신 장군 유품[갑옷]은 1978년에 국가민속문화재 제36-2호로 지정되었다. 정충신[1576~1636]은 조선 인조 때의 무신으로, 본관은 금성(錦城), 자는 가행(可行), 호는 만운(晩雲)이다. 이괄(李适)의 난과 정묘호란 때에 활약하여 공신으로 책록되었다. 갑옷의 바깥천은 황색 운보단(雲寶...

  • 정충신 장군 유품[서군사명기](鄭忠信將軍遺品-西軍司命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에 있는 진충사에 보관된 정충신(鄭忠信) 장군의 사명기(司命旗). 정충신 장군 유품[서군사명기]은 1978년에 국가민속문화재 제36호-3로 지정되었다. 정충신[1576~1636]은 조선 인조 때의 무신으로, 본관은 금성(錦城), 자는 가행(可行), 호는 만운(晩雲)이다. 이괄(李适)의 난과 정묘호란 때에 활약하여 공신으로 책록되었다. 서군사명기(西軍司...

  • 정충신 장군 유품[영정](鄭忠信將軍遺品-影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에 있는 진충사에 보관된 정충신(鄭忠信) 장군의 영정(影幀). 정충신 장군 유품[영정]은 1978년에 국가민속문화재 제36-1호로 지정되었다. 정충신[1576~1636]은 조선 인조 때의 무신으로, 본관은 금성(錦城), 자는 가행(可行), 호는 만운(晩雲)이다. 이괄(李适)의 난과 정묘호란 때에 활약하여 공신으로 책록되었다. 정충신 장군 유품[영정]의...

  • 정충신 장군 유품[향로](鄭忠信將軍遺品-香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에 있는 진충사에 보관된 정충신(鄭忠信) 장군의 향로(香爐). 정충신 장군 유품[향로]은 1978년에 국가민속문화재 제36-4호로 지정되었다. 정충신[1576~1636]은 조선 인조 때의 무신으로, 본관은 금성(錦城), 자는 가행(可行), 호는 만운(晩雲)이다. 이괄(李适)의 난과 정묘호란 때에 활약하여 공신으로 책록되었다. 정충신 장군 향로는 반구형...

  • 정충신 장군 유품[향합](鄭忠信將軍遺品-香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에 있는 진충사에 보관된 정충신(鄭忠信) 장군의 향합(香盒). 정충신 장군 유품[향합]은 1978년에 국가민속문화재 제36-5호로 지정되었다. 정충신[1576~1636]은 조선 인조 때의 무신으로, 본관은 금성(錦城), 자는 가행(可行), 호는 만운(晩雲)이다. 이괄(李适)의 난과 정묘호란 때에 활약하여 공신으로 책록되었다. 향합이란 향을 넣어 두던...

  • 정치(政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에서 지역민을 통해 획득한 권력을 행사하여 지역의 발전을 도모하는 총체적 활동. 서산 지역의 정치 활동으로는 선거를 통한 대통령, 국회 의원, 광역 단체장, 지역 단체장, 시 의원 등을 선출하는 지역민의 활동과 이를 통해 선출된 지역 단체장 및 시의원들이 서산시청과 서산시의회를 통해 이루어지는 지방 자치 활동을 들 수 있다. 국회나 시 의회에 파견되어 공적 업무를...

  • 정해현(貞海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시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일대에 설치되었던 현(縣). 정해현은 현재의 서산시 해미면 지역에 해당된다. 고려 태조 때에 고구현(高丘縣)의 땅을 분할하여 정해현이 만들어졌다. 995년(성종 14)에 운주도단련사(運州都團練使)를 두었는데 운주(運州)는 현재의 홍성군에 해당된다. 운주에는 군이 3개, 현이 11개가 소속되어 있었다. 정해현은 운주에 소속된 11개 현 가운데 하나였...

  • 정홍인(鄭弘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 출신의 문신. 본관은 진주. 호는 지산(芝山). 할아버지는 정윤표(鄭允彪)이고, 아버지는 판서를 지낸 정건(鄭騫)이다. 정홍인(鄭弘仁)은 서산 지공(芝公)에서 출생하여 지산이라는 호를 썼다. 광해군[재위 1609~1622] 때 진사시에 합격하였다. 인조 때 이조참판을 지냈으며, 1636년(인조 14)에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임금을 호종하여 남한산성으로 피란을 떠났다....

  • 제18회 충청남도민 생활 체육 문화 축제(第-回忠淸南道民生活體育文化祝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9년 충청남도 서산시에서 열린 제18회 충청남도민 생활 체육 문화 축제. 충청남도민 생활 체육 문화 축제는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생활 체육 운동을 펼쳐 자발적인 범시민 생활 체육 풍토를 조성하고자 열린다. 정부의 생활 체육 정책에 따라 다양한 생활 체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보급하여 생활 체육 대회의 지원, 생활 체육의 적극적인 홍보, 생활 체육 문화 축제의 활성화, 생활 체육...

  • 제8회 충청남도 농아인 체육 대회(第-回忠淸南道聾啞人體育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10년 충청남도 서산시에서 열린 제8회 충청남도 농아인 체육 대회. (사)한국농아인협회 충청남도협회는 장애인의 사회 참여 및 충청남도 농아인의 복지 향상과 권익 보호를 위해 충청남도 농아인 체육 대회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제1회 충청남도 농아인 체육 대회는 2003년 6월 23일 충청남도 보령시 정심체육관에서 열렸다. 제8회 충청남도 농아인 체육 대회는 2010년 4월 9일...

  • 제례(祭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돌아가신 조상이나 특정한 신령을 받들어 복을 빌기 위해 행하는 추모 의례. 제례는 신령에게 술과 음식을 바치며 기원을 드리거나 죽은 사람을 추모하는 의식을 말한다. 서산 지역에서 행하는 제례는 다른 지역과 마찬가지로 크게 기제사, 차례, 묘제로 나눌 수 있다. 기제사는 조상의 기일에 지내는 것으로 보통 4대 봉사를 원칙으로 한다. 차례는 명절에 조상께 예를...

  • 제봉(霽峰)고경명(高敬命)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서산군수를 역임한 문신이자 의병장. 고경명(高敬命)은 1582년(선조 15) 서산군수로 부임하여 목민관으로서 명성을 얻었다. 서산에 왔던 수령 중 최고의 선정(善政) 수령으로, 서산 5현으로 추대되었다. 학문 발전과 후학 양성에 전력하고 『호산록(湖山錄)』 발행을 권유하는 등 서산의 사족들에게 지대한 영향을 끼친 인물이다. 본관은 장흥(長興). 자는 이순(而順), 호는...

  • 제염업(製鹽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이루어진 소금 생산업. 조선 시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는 바닷물을 가마솥에 끓여서 소금을 만드는 화염(火鹽)이나 자염(煮鹽) 생산이 활발하였다. 하지만 일제 강점기 때 천일염 생산 방식이 보급되면서 황해도와 평안도 지역을 중심으로 염전을 활용한 천일염 생산이 확산되었다. 일제 강점기 때 서산 지역에서도 갯벌에 염전을 만들어 바닷물을 졸인 뒤 그 물을 벌막...

  • 제조업(製造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의 산업 중 각종 원료를 가공하여 물품을 만드는 업종. 제조업이란 물질 또는 구성 요소에 물리적, 화학적 작용을 가하여 새로운 제품으로 전환시키는 산업 활동을 의미한다. 즉 농업, 수산업, 임업 등 제1차 산업에서 생산된 원료를 가공하여 제2차적 생산을 수행하는 산업으로서 광업, 건설업 등과 함께 제2차 산업으로 분류되고 있다. 한국표준산업분류표에 의하면 제조업을...

  • 제헌의원 선거(制憲議員選擧)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48년 5월 10일 충청남도 서산군에서 실시된 선거. 1945년 12월 공표된 모스크바 3상회의 결정이 신탁 통치 반대 운동 등으로 말미암아 무산되자 미국은 한국 문제를 UN총회로 넘겨 ‘인구 비례에 의한 남북한 총선안’을 가결시켰으나, 소련의 반대로 이 또한 무산되었다. 그러자 미국은 UN 소총회를 통해 ‘선거가 가능한 지역에서의 총선안[단독 정부 수립안]’을 가결시킨 뒤,...

  • 조광국(趙匡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서산 출신의 무신. 본관은 평양. 고려 충선왕(忠宣王) 때의 공신 정숙공(貞肅公) 조인규(趙仁規)의 9세손이다. 조광국(趙匡國)은 1592년(선조 25)에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선전관으로 신립(申砬)을 도와 출전하였다. 당시 삼도도순변사(三道都巡邊使)였던 신립을 도와 충주 탄금대(彈琴臺)에서 배수진을 치고 북상해 오는 왜군과 접전하였으나 4월 28일 고니시 유키나가[小西行...

  • 조군(皁君)황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부석면의 서산 A·B지구에서 관찰되는 겨울 철새. 황새는 과거에 북부 지방에서 충청남도 예산, 충청북도 청주까지 번식을 하며 겨울에는 전국에서 볼 수 있던 새였다. 2011년 현재 우리나라에서 번식하는 황새는 멸종되었고, 겨울철에 러시아 지역에서 번식한 일부가 찾아온다. 우리나라에서는 1968년 5월 30일에 천연기념물 제199호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황새는...

  • 조란(棗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에 사는 박영춘이 전통 음식을 응용하여 개발한 음식. 조란(棗卵)은 율란(栗卵)과 함께 열매나 뿌리식물을 익혀 꿀에 조려 만든 숙실과(熟實果)의 일종이다. 조란의 ‘란(卵)’은 열매를 익힌 뒤 으깨어 설탕이나 꿀에 조려 다시 원재료의 모양대로 빚은 것을 말하며, 율란, 조란, 생강란 등이 이에 속한다. 조란은 본래 서산시 지역의 전통 향토 음식은 아니다. 서산에 사...

  • 조류(潮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연안 해역에 발생하는 주요 현상으로, 조석 간만의 차로 인해 발생하는 해수의 주기적인 흐름. 일반적으로 조류는 어떤 지점에서 저조로부터 고조로 조위가 높아질 때 육지로 향하는 창조류(漲潮流)가 흐르고, 고조로부터 저조로 조위가 낮아질 때 외해로 향하는 낙조류(落潮流)가 흐른다. 조류는 해저 지형 및 해안 지형의 영향을 많이 받으며, 간석지 지형을 비롯한 기타...

  • 조만조운(漕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시대와 조선 시대에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현물로 거둬들인 조세를 중앙으로 운반하던 제도. 조운은 조전(漕轉)·조만(漕輓)·해조(海漕)라고도 한다. 주로 내륙의 수로(水路)나 해로(海路)를 이용하였다. 내륙의 수로를 이용하는 경우는 수운(水運) 또는 참운(站運), 해로를 이용하는 경우는 해운(海運)이라고 하였다. 서산은 개경으로 이어지는 서해 연안 항로의 일부를 구성하고 있고...

  • 조목(趙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충청남도 서산 출신의 의병장. 본관은 평양. 자는 희보(熙甫), 호는 낙분당(樂分堂). 고려 충선왕(忠宣王) 때의 공신 조인규(趙仁規)의 후손으로 아들 형제를 두었다. 조목(趙穆)은 연일현감[연일은 현 경상북도 포항]으로 재직 중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두 아들과 함께 나라를 위해 기꺼이 목숨 바칠 것을 맹세하였다. 조목 부자가 왜적을 물리치기 위해 의병을 모집하자 수천 명...

  • 조산리(造山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에 속하는 법정리. 조산리(造山里)는 조선 시대 해미현(海美縣) 동면(東面) 지역으로, 1974년 간행된 『한국지명총람』에 의하면 해미읍을 위해 과거 조그마한 산을 만들고 숲을 조성하였던 것에서 지명이 유래하였다고 한다. 말하자면 조산리가 위치한 해미읍 서남쪽은 서해로 열려진 허허벌판이기 때문에, 바람이나 추위에 대한 일종의 방어막 의미로 조산리에 산과 숲을...

  • 조산리 미륵제(造山里彌勒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조산리에서 개인의 안녕을 기원하며 지내는 제사. 조산리 미륵제는 음력 1월 14일 마을 중앙에 있는 미륵에서 마을의 안녕을 위하여 마을 공동으로 지내던 제사였다. 지금은 마을 사람이 공동으로 미륵에 정기적인 제사를 지내지는 않는다. 다만 개인적으로 미륵에 치성을 드리기도 한다. 주민에 의하면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반양리에 있는 미륵을 할아버지 미륵이라 부...

  • 조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굴을 채취할 때 쓰는 어구. 조새는 굴을 채취할 때 가장 널리 쓰이는 도구로, 작은 곡괭이처럼 생겼다. 완도 해역에서 발굴한 11세기의 ‘완도선’ 안에서 현재와 거의 동일한 형태의 조새 2점이 발견된 것으로 봐서 조새는 그 역사가 천년을 거슬러 올라갈 정도로 오래된 전통 어구이다. 서해안 일대에서는 대개 ‘조새’라 부르고, 남해안 쪽에서는 ‘쪼시개’나 ‘조...

  • 조선 시대(朝鮮時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392년에서 1910년까지 조선 왕조 시기의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역사. 조선 시대 서산 지역은 서로 독립적인 행정 구역이었던 서산군과 해미현으로 나누어져 있었다. 그리고 서산군과 해미현은 독자적인 역사 문화적 배경과 기반을 지니고 있었다. 서산군은 본래 백제의 기군(基郡)이었으나 통일 신라 때 부성군(富城郡)으로 고쳐졌다. 이어 고려에 들어서도 그대로 이어지다가 지서산군사(知瑞...

  • 조선교육회 충청남도교육지회 서산분회서산교육회(瑞山敎育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 있었던 교육 종사자 단체. 서산교육회는 충청남도 서산 지역 교육의 개선과 진보를 위해 설립되었다. 학교비나 학교 조합과는 별도로 존재했던 일종의 교육 종사자 단체로서 정식 명칭은 ‘조선교육회 충청남도교육지회 서산분회’였다. 서산교육회는 1923년 6월에 설립되었으며 창립 당시 회장 1명, 부회장 2명, 평의원 약간 명이 두어졌다. 회비는 월 20전...

  • 조시게조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굴을 채취할 때 쓰는 어구. 조새는 굴을 채취할 때 가장 널리 쓰이는 도구로, 작은 곡괭이처럼 생겼다. 완도 해역에서 발굴한 11세기의 ‘완도선’ 안에서 현재와 거의 동일한 형태의 조새 2점이 발견된 것으로 봐서 조새는 그 역사가 천년을 거슬러 올라갈 정도로 오래된 전통 어구이다. 서해안 일대에서는 대개 ‘조새’라 부르고, 남해안 쪽에서는 ‘쪼시개’나 ‘조...

  • 조아(趙雅)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의 문신으로, 서산 지역에 평양 조씨가 이거하게 된 계기를 마련한 인물. 본관은 평양. 정숙공 조인규(趙人規)의 현손으로, 아버지는 조호(趙瑚)[?~1410]이다. 조아(趙雅)의 후손으로는 『여지도서(與地圖書)』와 1927년에 발간된 『서산군지(瑞山郡誌)』에 그 행적이 기록 된 조후윤(趙後尹)·조후량(趙後亮) 형제가 있다. 조후윤은 선전관으로 병자호란에 참여하였다 전사하였...

  • 조안방(趙安邦)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시대 서산 출신의 무신. 본관은 평양(平壤). 아버지는 정로위(定虜衛)를 지낸 조경록(趙景祿)[1542~?]이다. 조안방(趙安邦)은 서산 출신으로 임진왜란 당시 선조의 수레를 호종하였다. 선조의 행차가 영유[현 평안남도 평원군]에 이르렀을 때 특별히 실시한 무과에서 장원으로 급제하여 선전관겸비변사낭청(宣傳官兼備邊司郞廳)을 역임하였다. 안동판관(安東判官)에 부임 중 자세한 연유...

  • 조왕(竈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민간에서 부엌과 불을 관장한다고 믿는 신. 조왕은 한 집안에서 불을 다루고 음식을 장만하는 부엌의 신격(神格)으로 가족의 건강과 가정의 화복(禍福)을 좌우하는 신이다. 집안의 주부는 집안이 화평하고 잘되기를 기원하는 마음에서 조왕을 위한다. 조왕은 특별한 신체(神體)가 없다. 일반적으로 부엌의 부뚜막 뒤편에 청수 한 그릇을 떠 놓는다. 경우에 따라 경쟁이[법...

  • 조운(漕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시대와 조선 시대에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현물로 거둬들인 조세를 중앙으로 운반하던 제도. 조운은 조전(漕轉)·조만(漕輓)·해조(海漕)라고도 한다. 주로 내륙의 수로(水路)나 해로(海路)를 이용하였다. 내륙의 수로를 이용하는 경우는 수운(水運) 또는 참운(站運), 해로를 이용하는 경우는 해운(海運)이라고 하였다. 서산은 개경으로 이어지는 서해 연안 항로의 일부를 구성하고 있고...

  • 조재억(趙載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출신의 교육자이자 시조시인. 조재억(趙載億)[1921~2005]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금학리에서 출생하였다. 단국대학교 국문학과를 졸업한 후 건국대학교 국문학과 대학원을 수료하였다. 1940년대 말에서 1950년대 서산농림중·고등학교의 국어 교사로 재직하면서 같이 근무한 한담(韓湛)과 함께 학생들의 동인지인 『수라장(修羅場)』의 발간을 지도하였고, 당시 문학 지...

  • 조전조운(漕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시대와 조선 시대에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현물로 거둬들인 조세를 중앙으로 운반하던 제도. 조운은 조전(漕轉)·조만(漕輓)·해조(海漕)라고도 한다. 주로 내륙의 수로(水路)나 해로(海路)를 이용하였다. 내륙의 수로를 이용하는 경우는 수운(水運) 또는 참운(站運), 해로를 이용하는 경우는 해운(海運)이라고 하였다. 서산은 개경으로 이어지는 서해 연안 항로의 일부를 구성하고 있고...

  • 조존성(趙存性)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군수를 지낸 문신. 본관은 양주(楊州). 자는 수초(守初), 호는 용호(龍湖) 또는 정곡(鼎谷). 할아버지는 증판서 조연손(趙連孫)이고 아버지는 조준수(趙俊秀)다. 부인은 용인 이씨로 이신충(李藎忠)의 딸이다. 둘째 아들은 병조판서를 지낸 조계원(趙啓遠)이다. 조존성은 증좌찬성 조남(趙擥)에게 입양되었다. 조존성(趙存性)[1554~?]은 성혼(成渾)·박지화(朴枝華)의...

  • 조존세(趙存世)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서산 출신의 문신이자 효자. 본관은 양주. 자는 선계(善繼), 호는 청호(聽湖). 할아버지는 좌참찬 조사수(趙士秀)이고, 아버지는 조지(趙摯)이다. 조존세(趙存世)[1562~?]는 1582년(선조 15) 생원시에 합격하고, 1590년 증광별시에 병과로 급제하였다. 1592년 예문관봉교 겸 춘추관기사관이 되어 『명종실록(明宗實錄)』의 찬수에 참여하였다. 한성부우윤·동지의금...

  • 조존화(趙存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 지역에서 활동한 유학자. 본관은 평양. 자는 성천(聖天), 호는 연소(蓮巢). 고려 충선왕 때의 공신인 조인규(趙仁規)의 후손으로, 여러 대에 걸쳐 태안 풍천촌에서 살았다. 아버지는 조의석(趙毅錫)이고 어머니는 파평 윤씨이다. 조존화(趙存華)[1804~1889]는 어려서부터 총명하고 글을 잘 지어 고을에서 이름을 떨쳤다. 평생 독서와 시부(詩賦) 공부에 힘써 높은...

  • 조형등대삼길포 붉은등대(三吉浦-燈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대산읍 화곡3리에 있는 무인 등대. 삼길포 방파제 완공 이후 대산 앞바다를 통항(通航)하는 선박의 안전을 위해 2009년 1월에 방파제 끝단에 건립하였다. 삼길포 붉은등대의 구조는 홍색 원형 콘크리트로 내부에는 5층 구조의 사다리가 설치되어 있다. 등탑 높이는 11.5m이며, 등질은 홍색광 6초 1섬광이다. 광달거리는 지리적 13마일, 광학적 12마일, 명목적 9...

  • 조회영(趙懷瑛)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시대 서산 출신의 유학자. 조회영(趙懷瑛)은 아들 삼형제를 두었는데, 큰아들은 영암군수을 지낸 조경록(趙景祿)이고, 둘째 아들은 부여현감을 지낸 조경희(趙景禧)다. 조회영의 형 조회침 역시 재주가 좋고 기개가 높았던 인물로 21세 때 진사시에 합격하였다. 조회영은 서산 읍내에 살았다. 용모가 단정하고 의젓하였으며, 근검절약하여 재력가가 되었다. 애써 모은 재산은 가난하고 의지...

  • 조후량(趙後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 출신의 무신. 본관은 평양. 서산에 평양 조씨(平壤趙氏)들이 세거하게 된 계기를 마련한 조아(趙雅)의 후손이며, 병자호란 당시 충청감사 진영에서 전사한 조후윤(趙後尹)의 동생이다. 조후량(趙後亮)은 과거에 합격하여 관직에 나아갔다. 1636년(인조 14)에 병자호란이 일어나 인조가 남한산성으로 피신하자 임금을 호종하였다....

  • 조후윤(趙後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 출신의 무신. 본관은 평양. 서산에 평양 조씨(平壤趙氏)들이 세거하게 된 계기를 마련한 조아(趙雅)의 후손이며, 병자호란 당시 인조를 호종하였던 조후량(趙後亮)의 형이다. 조후윤(趙後尹)[?~1636]은 과거에 합격하여 벼슬에 나아갔다. 1636년(인조 14)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선전관(宣傳官)으로 참여하여 충청감사의 진영으로 나아갔으나 그 곳에서 싸우다 전사하였다...

  • 조희천(趙羲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근대 서산 지역에서 활동한 유학자. 본관은 평양, 자는 중오(中五), 호는 난사(蘭史). 고려 충선왕 때의 공신인 조인규(趙仁規)의 후손으로, 아버지는 길주목사를 지낸 조존항(趙存恒)이고 어머니는 영산 신씨이다. 조희천(趙羲天)[1845~1924]은 어려서부터 명민하였고, 유려한 문장과 단정한 필법을 구사하였다. 아버지 조존항과 스승 조존화(趙存華)에게서 학문을 배워 서산·태안 지...

  • 존재(存齋)유진하(兪鎭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개항기 충청남도 서산에 정착하여 활동한 교육자. 본관은 기계. 자는 천일(千一), 호는 존재(存齋). 아버지는 유치섬(柳致暹)이다. 유진하(兪鎭河)[1846~1906]는 1846년(헌종 12) 8월 4일 경기도 고양군 벽제[현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벽제동]에서 태어났다. 1865년 20세가 되던 해에 이미 학문으로 명성을 떨쳤는데, 권세가를 가까이 하지 않으면 관직에 나갈 수 없는...

  • 종가래낙지가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의 해안가에서 갯벌을 파서 낙지를 잡을 때 쓰는 어구. 갯벌의 깊은 곳에 숨어 있는 낙지는 갯벌 바닥을 깊이 파서 잡는데, 전통적으로 작은 삽 모양의 도구를 이용하였다. 이를 서산 지역에서는 ‘낙지가래’라 부르고, 아산만 위쪽 지역에서는 ‘종가래’, 전라도 일대에서는 ‘낙지삽’ 등으로 부른다. 땅을 파는 도구인 농업용 가래나 삽과 비슷하게 생겼다. 낙지가래는 가래보다...

  • 종경도놀이(從卿圖-)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양반집 자제들이 즐겨 하던 일종의 윷놀이. 종경도놀이는 말판에 정1품에서 종9품에 이르는 문무백관의 관직명을 차례로 적어 놓고 통윷을 던져 나온 숫자에 따라 말을 놓아 하위직부터 승진하여 영의정을 거쳐 봉조하(奉朝賀)에 먼저 오르는 사람이 이기는 민속놀이이다. 이를 ‘승경도(陞卿圖)놀이’라고도 한다. 종경도는 조선 시대 양반의 자제나 부녀자들이 남편 또는...

  • 종교(宗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이루어지는 신앙 행위의 총칭. 충청남도 서산 지역은 유교, 불교, 천주교, 개신교 등의 다양한 종교가 발달되어 있는 지역이다. 일제 강점기에는 신사 참배 등을 강요하면서 한국 종교계가 탄압을 받기도 하였으나, 이들 종교는 독립을 위한 중추적인 역할을 하였다. 그리고 해방 이후 현재까지도 지역 문화 발전 창달에 앞장서고 있다.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불교가...

  • 좆대바위가구리 선돌(加口里立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가구리에 있는 민간 신앙의 대상물. 가구리 선돌은 마을의 음기를 제어하기 위한 풍수상의 비보(裨補)를 목적으로 건립한 남근(男根) 형태의 선돌이다. 이를 좆대바위, 개좆바위 등이라고도 한다. 옛날에는 마을에서 동제를 지냈으나 오래 전에 제의는 중단되고 단지 주민들이 신성시하여 함부로 건드리지 않는다. 가구리 선돌은 서산에서 홍성으로 가는 국도 29호선에서...

  • 조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굴을 채취할 때 쓰는 어구. 조새는 굴을 채취할 때 가장 널리 쓰이는 도구로, 작은 곡괭이처럼 생겼다. 완도 해역에서 발굴한 11세기의 ‘완도선’ 안에서 현재와 거의 동일한 형태의 조새 2점이 발견된 것으로 봐서 조새는 그 역사가 천년을 거슬러 올라갈 정도로 오래된 전통 어구이다. 서해안 일대에서는 대개 ‘조새’라 부르고, 남해안 쪽에서는 ‘쪼시개’나 ‘조...

  • 죄인둥벙진둠벙 순교지(-殉敎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읍내리에 있는 개항기 천주교 신자들의 처형지. 서산시 해미면 조산리의 여숫골 일대에는 해미천과 인접하여 들판으로 이어지는 늪이 많았다. 늪지대에는 움푹 패어 물이 고인 커다란 웅덩이가 있었는데, 진둠벙이라는 이름으로 불리었다. ‘둠벙’은 물이 고인 웅덩이를 가리키는 충청도 지방의 사투리이다. 진둠벙은 박해기 천주교 신자들에 대한 처형 방법의 하나인 익사 및...

  • 주경(朱耕)안견(安堅)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서산 출신의 화원. 본관은 지곡. 자는 가도(可度), 또는 득수(得守). 호는 현동자(玄洞子), 혹은 주경(朱耕). 1619년(광해군 11) 편찬된 『호산록(湖山錄)』에 ‘본읍지곡인(本邑池谷人)’이라고 기록되어 있다. 안견(安堅)은 세종~세조 대에 도화서(圖畵署)에 소속되어 그림을 그렸던 화원이다. 특히 세종 때 활동이 활발하였다. 시와 그림, 글씨에 빼어나 최경(崔涇)...

  • 주류성상왕산 대성(象王山大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원평리에 있는 석성. 상왕산 대성(象王山大城)과 관련된 직접적인 기록이 없기 때문에 정확한 건립 경위는 알 수 없다. 다만 1619년(광해군 11)에 편찬된 서산 지역 읍지(邑誌)인 『호산록(湖山錄)』에 “상왕(象王)이 쌓았다는 전언과 함께 1597년(선조 30) 정유년에 이시언(李時彦)이 증축하려다 그만두었다”는 기록이 있다. 서산과 예산의 경계를 이루는...

  • 주목망(柱木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어촌에서 조수 간만의 차가 심한 곳에 설치하였던 전통 어구. 주목망(柱木網)은 충청남도 서해안에서 ‘주벅’ 또는 ‘주박(注朴)’ 등으로 불린다. 서산 지역에서는 ‘주벅’이란 명칭이 보편적으로 사용되었다. 서해안 도서 지역에서는 청어가 없어지고 난 뒤에 조기를 잡는 데 주로 이용되었으나, 연근해 어종의 고갈로 이제는 사라진 어법이 되었다. 주목망의 원리는 조수...

  • 주민자치센터(住民自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의 읍·면·동에 설치된 문화·복지 시설. 주민자치센터는 「지방자치법」제8조 및 동법 시행령 제8조에 의거하여 주민의 복리 증진과 지역 공동체 형성 촉진, 주민 참여의 보장 및 자치 활동의 조장, 읍·면·동사무소별 자율적 운영 유도, 건전한 육성 및 발전을 위한 행정 및 재정 지원, 정치적 이용 목적의 배제라는 원칙 아래 운영되고 있으며 주민 자치 기능 및 주민을 위...

  • 주박주목망(柱木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어촌에서 조수 간만의 차가 심한 곳에 설치하였던 전통 어구. 주목망(柱木網)은 충청남도 서해안에서 ‘주벅’ 또는 ‘주박(注朴)’ 등으로 불린다. 서산 지역에서는 ‘주벅’이란 명칭이 보편적으로 사용되었다. 서해안 도서 지역에서는 청어가 없어지고 난 뒤에 조기를 잡는 데 주로 이용되었으나, 연근해 어종의 고갈로 이제는 사라진 어법이 되었다. 주목망의 원리는 조수...

  • 주벅주목망(柱木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어촌에서 조수 간만의 차가 심한 곳에 설치하였던 전통 어구. 주목망(柱木網)은 충청남도 서해안에서 ‘주벅’ 또는 ‘주박(注朴)’ 등으로 불린다. 서산 지역에서는 ‘주벅’이란 명칭이 보편적으로 사용되었다. 서해안 도서 지역에서는 청어가 없어지고 난 뒤에 조기를 잡는 데 주로 이용되었으나, 연근해 어종의 고갈로 이제는 사라진 어법이 되었다. 주목망의 원리는 조수...

  • 주산 봉수(主山烽燧)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읍내동에 있는 조선 시대 봉수대. 주산봉수(主山烽燧)는 봉수 노선과 성격상 조선 시대 봉수 중 제5거 간봉(間烽) 노선의 11번째 연변 봉수(沿邊烽燧)였다. 주변에 있는 다른 봉수와 마찬가지로 왜구의 침입에 대비하기 위해 축조한 것으로 판단된다. 『세종실록지리지(世宗實錄地理志)』에 “주산봉수는 동쪽으로 해미현(海美縣) 안국산 봉수(安國山烽燧)와 연결되고, 서쪽으로...

  • 주생활(住生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주택과 주거지에서의 삶. 주생활은 서산 지역에 전승되어 온 전통적인 양식과 구조를 가진 주거 건축 및 가옥 내부에서 일어나는 생활 행위이다. 서산 지역에는 김기철 가옥, 화천리 토담집[70년 전에 건축], 정순왕후 생가[충청남도 기념물 제68호], 유기정 가옥[조선 후기에 건축], 김기우 가옥[일제 강점기에 건축], 민형익 가옥[1775년 건축], 장현리 독...

  • 주생활 방언(住生活方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쓰이는 주거 문화와 관련된 특유한 단어나 언어적 현상. 사람들의 의식주 문화는 생활의 필수 조건이다. 그중 주거 문화는 거주지의 지세나 지형에 따라 특징적인 모습을 보여 준다. 즉 생활권을 형성해 주기도 한다. 그런 점에서 서산 지역도 충청남도 북서부의 위치에서 해안과 내륙이라는 지리적 특성에 따라 주거 문화가 형성돼 왔을 것으로 보인다. 충청남도의 보편적...

  • 죽방렴어살(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어촌에서 고기를 잡을 때 쓰는 전통 어구. 어살은 서산에서 흔히 ‘살’로 불리며, 그 종류에 따라 ‘온둘살’, ‘큰살’, ‘권징이살’, ‘죽방렴’ 등으로 불린다. 독살과 더불어 어살은 조수 간만의 차이를 이용한 대표적인 어법으로, 조류를 따라 내유하는 조기·청어·민어·갈치·숭어·대하·전어 등 모든 어족을 대상으로 이루어졌다. 어살은 충청남도 서해안을 비롯하여...

  • 죽사(竹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인지면 성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비룡산 정상부 남향 사면에 위치한 죽사(竹寺)는 풍광이 좋은 절로 유명하다. 전해지는 이야기에 따르면 비룡산의 바위와 대나무가 산에 빨리 오르는 내기를 했다고 한다. 대나무는 가늘게 올라가서 위태하게 보였으나 바위는 옆으로 넓게 퍼지면서 올라갔다. 바위가 거의 승리할 무렵에 산에 살고 있는 용이 바위 때...

  • 죽성동(竹城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에 속하는 법정동. 죽전리(竹田里)에서 ‘죽(竹)’자를 따고 을호리(乙湖里)에서 ‘을호’의 별칭인 석성제언의 ‘성(城)’자를 따서 죽성리(竹城里)가 되었다고 한다. 또 다른 견해로는 죽성 지역은 대나무 밭이 무성했던 곳으로 주변 마을이 대나무 성처럼 둘러친 것 같아 보여서 지어진 이름으로 보기도 한다.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 서산군 율곶면에 밧[竹田里],...

  • 중고제 판소리(中高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를 포함한 내포 지역을 중심으로 전해 내려오는 판소리 유파. 중고제 판소리는 동편제와 서편제의 중음 판소리로서 경기도와 충청도를 중심으로 전해져 내려오는 판소리를 일컫는다. 판소리는 지역적으로 구분하는데, 잘 알려져 있는 동편제와 서편제는 전라도 섬진강을 중심으로 나뉜다. 강의 동쪽의 판소리는 동편제로 칭하고, 서쪽의 판소리는 서편제라고 칭한다. 중고제 판소리는 충...

  • 중고제 판소리 서산보존회(中高制-瑞山保存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동문동에 있는 중고제 판소리 보존 단체. 경기도와 충청도 일원에서 불리던 판소리를 중고제로 칭한다. 그러나 중고제 판소리는 동편제와 서편제라는 판소리계의 큰 흐름과 달리 충청남도 무형 문화재 제27호 기능 보유자 심화영(沈嬅英)에 의해 겨우 그 명맥만 유지되고 있으며 소리꾼은 물론이고 학계에서도 그 실체를 정확히 파악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에 처해 있다. 이러한 상...

  • 중길(重吉)이철승(李喆承)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근대 서산 출신의 유학자. 본관은 연안. 자는 중길(重吉), 호는 직암(直菴). 이정구(李廷龜)[1564~1635]의 후손이다. 이철승(李喆承)[1879~1951]은 유진하(兪鎭河)의 문하에서 한학을 공부하였다. 갑오경장 이후 들어온 신학문은 선왕의 전장문물(典章文物)을 없애고 민중을 현혹하여 인간의 심성과 윤리를 망치며 천리를 거역한다고 비판하였다. 성리학적 질서를 옹호한 수구...

  • 중앙맥이수당리 산신제와 장승제(壽堂里山神祭-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수당리에서 마을의 무사와 안녕을 기원하며 지내는 마을 제사. 수당리 장승제와 산신제는 이틀에 걸쳐서 진행된다. 즉 음력 1월 14일 저녁에는 산신제를 지낸 뒤 이튿날인 정월 대보름 아침에는 3개소의 장승에 각각 장승제를 지낸다. 장승제는 장승이 세워진 방위에 따라 동쪽 장승은 ‘동방맥이’, 북쪽은 ‘북방맥이’, 중앙은 ‘중앙맥이’라고 부른다. 이를 위해 마...

  • 중앙호수공원(中央湖水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읍내동에 있는 공원. 명림산에서 흐르는 시냇물이 모여 농업용수로 사용하던 중앙저수지는 1970년~1980년대 도심의 확대와 인구 증가에 의한 분뇨, 생활 하수의 급격한 유입, 쓰레기의 무분별한 투기로 인해 ‘똥방죽’으로 불렸다. 더러운 물이 고여 냄새와 해충, 악취 등으로 인해 생활환경이 악화되고 도심 이미지에 악영향을 주던 곳을 2006년부터 도심의 휴식 공간으...

  • 중약(仲約)이유검(李惟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서산 출신의 무신. 본관은 전주. 자는 중약(仲約). 변성군(邊城君) 이계연(李繼連)의 후손으로, 아버지는 비인현감(庇仁縣監)을 지낸 이학수(李鶴壽)이다. 동생은 충청병사를 지낸 이유직(李惟直)이다. 이유검(李惟儉)[1538~1592]은 1564년(명종 19) 무과에 급제하였다. 1592년(선조 25) 임진왜란이 발발하자 순찰사 김수(金睟)는 초계군수 이유검을 김해 남문...

  • 중오(中五)조희천(趙羲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근대 서산 지역에서 활동한 유학자. 본관은 평양, 자는 중오(中五), 호는 난사(蘭史). 고려 충선왕 때의 공신인 조인규(趙仁規)의 후손으로, 아버지는 길주목사를 지낸 조존항(趙存恒)이고 어머니는 영산 신씨이다. 조희천(趙羲天)[1845~1924]은 어려서부터 명민하였고, 유려한 문장과 단정한 필법을 구사하였다. 아버지 조존항과 스승 조존화(趙存華)에게서 학문을 배워 서산·태안 지...

  • 중오절단오(端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음력 5월 5일에 지내는 명절. 5월 5일 단오는 양의 수가 겹치는 날로 일 년 중 양기가 가장 왕성하다 하여 큰 명절로 친다. 수릿날[戌衣日·水瀨日], 천중절(天中節), 중오절(重午節), 단양(端陽) 등이라 부르기도 한다. 서산시의 단오 풍습은 대체로 다른 지역과 유사하다. 『동국세시기(東國歲時記)』에는 단옷날 산에서 자라는 수리취[戌衣翠]라는 나물을 뜯...

  • 중온(仲溫)이유직(李惟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서산 출신의 무신. 본관은 전주. 자는 중온(仲溫). 전주 이씨 변성군(邊城君) 이계연(李繼連)의 후손으로, 아버지는 비인현감(庇仁縣監)을 지낸 이학수(李鶴壽)다. 형은 임진왜란 당시 패전의 책임을 지고 억울하게 효수당한 김해 수문장 이유검(李惟儉)이다. 이유직(李惟直)[1552~?]은 1583년(선조 16) 무과에 급제한 후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선전관으로 선조를 의주...

  • 중왕리(中旺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에 속하는 법정리. 1914년 행정 구역 개편 시 중리(中里)와 왕산리(旺山里)가 합해지면서 중리에서 ‘중’자와 왕산리에서 ‘왕’자를 따서 중왕리(中旺里)가 되었다.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 서산군 지곡면에 즁뫼, 왕산리 등 관련 지명이 보인다. 조선 시대에는 왕산리와 중촌리(中村里)로 되어 있었으나 1895년 중촌리의 명칭이 중리로 변경되었다. 191...

  • 중왕리 갯벌체험장(中旺里-體驗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중왕리에 있는 갯벌 체험장. 가로림만의 동쪽 해안에 있는 중왕리 갯벌체험장은 조수 간만의 차가 커 서산의 다른 지역에 비해 갯벌이 넓은 중왕리 포구 안쪽에 있다. 어패류와 낙지 등이 살기 좋으며, 5월과 6월 초에는 육질이 연하여 맛이 좋은 7~10㎝ 크기의 낙지가 잘 잡힌다. 중왕리 갯벌체험장 주변은 비포장도로로 관광객의 출입이 불편하여 도로의 확·포장과...

  • 중왕리 포구(中旺里浦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중왕리에 있는 포구. 중왕리 포구는 마을 사람들도 언제부터 포구가 있었는지 모른다고 한다. 『여지도서(輿地圖書)』에 따르면 조선 시대 지곡면 중촌리로 40호에 81명이 살던 곳이었으나 1895년 행정 구역 개편 시 중촌리가 중리로 바뀌었다가 1914년에 중리와 왕산리를 합치면서 중리에서 중, 왕산리에서 왕자를 따서 중왕리가 되었다. 비지정 소규모 어항으로...

  • 중왕방조제(中旺防潮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중왕리와 팔봉면 흑석리를 연결하는 방조제. 중왕방조제는 만조 시 해수면을 이루고 간조 시 간석지로 노출되는 가로림만의 가장 내부 지역을 방조제로 둘러싸 바닷물을 차단하여 우량 농지를 만들고, 담수호 조성을 통해 식량을 증산할 목적으로 건립하였다. 1966년 12월 1일 착공하여 1978년 9월 1일 완공하였다.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중왕리와 팔봉면 흑석리...

  • 중왕저수지(中旺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중왕리에 있는 농업 관개용 1종 저수지. 중왕저수지는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중왕리와 팔봉면 흑석리를 연결하는 중왕방조제의 축조를 통해 만들어진 저수지로 방조제 축조로 조성된 농지에 농업용수를 공급하고 있다. 중왕저수지는 1986년 9월 4일 착공하여 1996년 12월 1일 준공되었다. 제당 형식은 균일형 필댐(fill dam)이며 취수 형식은 기타형이다....

  • 중원백중(百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음력 7월 15일에 지내는 명절. 백중(百中)은 망자의 혼을 위로하기 위해 제를 올리고 일꾼을 쉬게 하는 세시 풍속이다. 음력 7월은 농번기를 지낸 후에 가을 추수를 앞두고 휴식을 취하는 시기이다. 이 무렵이 되면 김매기를 비롯해서 모든 농사일이 거의 마무리 되는 단계로 농사꾼들도 한가하기 때문에 이때를 ‘어정 칠월’이라고도 부른다. 백중날에는 일꾼들이 술...

  • 중추절추석(秋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음력 8월 15일에 지내는 명절. 추석은 음력 8월 보름으로 설날과 더불어 2대 명절의 하나이다. 이를 중추절(仲秋節)·가배(嘉俳)·가위·한가위 등이라고도 한다. 중추절은 가을을 초추[初秋: 7월]·중추[中秋: 8월]·종추[終秋: 9월]로 나누어 음력 8월이 중간에 들었으므로 붙은 이름이다. 추석이 되면 외지에서 생활하던 일가친척이 한자리에 모여서 햅쌀로...

  • 중춤「심화영류 승무」(沈嬅英類僧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출신의 심화영이 전승한 승무. 승무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민속춤의 하나로, 불교적인 색채가 강한 독무(獨舞)이다. 승복을 입고 추어서 일명 ‘중춤’이라고도 부르나 불교 의식에서 승려가 추는 춤은 아니다. 춤의 유래에 대해서 다양한 설이 있으며 양식과 구성에서도 지역에 따라 차이를 보이지만, 한국무용 특유의 ‘정중동(靜中動) 동중정(動中靜)’의 정수가 잘 표현된 매우...

  • 중학교(中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에 있는 중등 보통 교육 담당 기관. 서산 지역 최초의 중학교는 1927년 서산공립농업보습학교로 개교한 서산여자중학교이다. 이후 1946년에 서산중학교가 서산공립중학교로 개교했으며, 이어 1951년 해미중학교, 1956년 서령중학교, 1958년 대철중학교, 1963년 대산중학교, 1967년 신성재건중학교[서일중학교], 1971년 성연중학교·고북중학교·팔봉중학교, 1...

  • 중행(仲行)김운택(金雲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에 묘소가 있는 조선 후기 문신. 본관은 광산(光山). 자는 중행(仲行), 호는 백운헌(百雲軒). 김장생(金長生)의 5세손으로 할아버지는 숙종의 장인인 김만기(金萬基)[1633~1687]이다. 아버지는 예조판서 김진구(金鎭龜)[1651~1704]이고 어머니는 한산 이씨로, 이광직의 딸이다. 김운택(金雲澤)[1673~1722]은 1699년(숙종 25)에 사마시에 합격...

  • 조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굴을 채취할 때 쓰는 어구. 조새는 굴을 채취할 때 가장 널리 쓰이는 도구로, 작은 곡괭이처럼 생겼다. 완도 해역에서 발굴한 11세기의 ‘완도선’ 안에서 현재와 거의 동일한 형태의 조새 2점이 발견된 것으로 봐서 조새는 그 역사가 천년을 거슬러 올라갈 정도로 오래된 전통 어구이다. 서해안 일대에서는 대개 ‘조새’라 부르고, 남해안 쪽에서는 ‘쪼시개’나 ‘조...

  • 쥐뿔산금강산(金剛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인지면에 있는 산. 금강산은 팔봉면과 인지면의 경계에 있으며, 비룡산 바로 서쪽에 있다. 산의 밑에 있는 장군봉[203.5m]은 인지면의 역마산(驛馬山)과 연결된다. 이 사이에 있는 차리고개는 서산과 태안을 잇는 고개이다. 본래는 ‘서각산(犀角山)’이라고 하였는데, 이는 ‘코뿔소산’이라는 뜻이다. 1927년에 간행된 『서산군지(瑞山郡誌)』에는 ‘서각산(鼠角山)’이...

  • 증산도 서산도당(甑山道瑞山道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동문동에 있는 증산도 서산 지역 도당. 증산도는 증산교의 일파로서 우리나라의 국조 3신을 믿으며 강증산(姜甑山)[증산교 창시자 강일순(姜一淳)]을 도조(道祖)로 하는 신흥 종교이다. 증산도는 후천(後天) 직전에 닥치는 ‘쌍시름’, ‘병겁’, ‘지축 정립’이라는 세 가지 환란을 극복하고 ‘지산선경문명’ 또는 ‘후천 선경세계’의 건설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1974년...

  • 증편기주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멥쌀가루에 술을 넣어 발효시켜 만든 떡. 서산 지역에서는 기주떡을 기주병·기지떡·증편(蒸片)·술떡 등으로 다양하게 부른다. 멥쌀가루를 막걸리 등의 술로 반죽하여 발효시켜 만드는 것이 특징이다. 술로 반죽을 하므로 쉽게 상하지 않고, 술맛이 나면서 새콤달콤하여 여름철에 별미로 만들어 먹는다. 기주떡은 고려 시대 때 원(元)에서 만들어 먹던 떡인 상화(霜花)에...

  • 지곡 갯것누르미(地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지역 주민들이 해산물을 넣어 만들어 먹는 빈대떡. ‘갯것누르미’는 바다, 즉 갯벌에서 난 산물(産物)로 만든 빈대떡을 말한다. 서산시에서도 해안과 인접한 곳에서는 풍성한 해산물을 이용한 음식들이 다양하다. 그 중에서 갯것누르미는 해산물을 이용한 부침개 요리이다. 조개는 여름, 굴은 겨울이 제철이어서 이때 만들어 먹으면 최상의 맛을 낼 수 있다. 지곡 갯것누...

  • 지곡 문씨(地谷文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시대의 각종 지리지에서 지곡이 본관인 충청남도 서산시 세거 성씨. 『세종실록지리지(世宗實錄地理志)』와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호산록(湖山錄)』, 『여지도서(輿地圖書)』 등에서 서산과 관련된 지리지 성씨 조에는 서산과 지곡의 토성으로 문씨가 기록되어 있다. 이들의 본관은 분명치 않지만, 서산이나 지곡이었을 가능성이 있다. 『호산록』에 등장하는 문성해(文成海)[...

  • 지곡면(地谷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에 속하는 행정면. 삼국 시대에는 백제의 지육현(知六縣)으로 불리다가 통일 신라 시대에 지육현(地育縣)으로 변경되었다. 이후 고려 시대에 지곡현(地谷縣)으로 변경되어 오늘날까지 이르게 되었다. 삼한 시대에는 마한의 54개국 중의 하나인 치리국국(致利鞠國)이었으며, 삼국 시대에는 지육현(知六縣)으로 변경되었다. 통일 신라 시대에는 부성군에 예속된 지육현(地育縣)으로,...

  • 지곡면사무소(地谷面事務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화천리에 있는 지곡면 관할 행정 기관. 지곡면사무소는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의 행정, 민원 및 주민의 복리 증진과 관련된 업무를 총괄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1914년 행정 구역 개편으로 웅도리가 대산면으로 분리되고, 대산면 문곶리와 탑동리의 일부가 환성리로 변경되고, 문현면 연화리가 지곡면으로 편입되면서 9개 리의 서산군 지곡면이 되면서 현재의 지곡면 모습...

  • 지곡면의 집성촌(地谷面-集姓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에서 동성동본의 사람들로 형성된 마을. 지곡면은 지리적으로 당진군 대호지면과 가까운 곳으로 당진 지역과 연관시켜 볼 수 있는 지역이다. 각종 문헌에서 지곡의 토성(土姓)으로는 안씨, 문씨, 이씨, 박씨를 들고 있는데 이들 성씨들의 집성촌은 현재 남아 있지 않다. 가장 오래 거주한 성씨는 전주 이씨로 효령대군의 넷째 아들 낙안군(樂安君)이영(李寍)의 6대손인...

  • 지곡문학회(地谷文學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을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는 문학 단체. 유구한 역사와 문화를 간직한 서산시 지곡면의 구전 문학을 보전하고, 일상생활 속의 진솔하고 소박한 이야기들을 글로 담아 건강한 삶의 전통을 가진 지역 문화를 창조해 나가기 위해 결성하였다. 지곡문학회는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에 연고가 있는 문인들이 2008년 창립하였다. 매월 월례 회의를 실시하고 문학 강의를 통해 문학...

  • 지곡저수지(地谷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대요리에 있는 농업 관개용 1종 저수지. 지곡저수지는 1946년 8월 30일 착공하여 1954년 7월 1일 준공되었다. 제당 형식은 균일형 필댐(fill dam)이며 취수 형식은 사통형이다. 제방의 높이는 4m, 제방의 길이는 336m이다. 총 저수량은 30만 6600톤이며, 유효 저수량도 30만 6600톤이다. 유역 면적은 135㏊이고, 홍수 면적 27....

  • 지곡현(地谷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시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대산읍·성연면 일대에 설치되었던 현(縣). 지곡현은 현재 서산시 지곡면, 대산읍, 성연면 일대에 해당된다. 고려 시대에 현재 서산시의 모체라고 할 수 있는 부성현(富城縣)에는 속현이 2개 있었다. 지곡현은 소태현(蘇泰縣)과 함께 부성현에 소속되어 있었다. 지곡현이라는 지명이 기록에 처음 보이는 것은 삼국 시대부터이다. 『삼국사기(三國史記)』에 보이...

  • 지렁이소시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갯벌에서 갯지렁이를 잡을 때 쓰는 도구. 지렁이소시랑은 말 그대로 갯지렁이를 잡을 때 쓰는 소시랑[쇠스랑]이라는 뜻이다. 보통 땅을 일구는 데 쓰는 농기구인 쇠스랑과 비슷하게 생겼다. 갯벌을 파헤쳐서 갯지렁이를 효율적으로 잡을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지렁이소시랑과 함께 갯지렁이를 잡는 데 쓰는 도구로는 잡은 갯지렁이를 담아 운반하는 갯지렁이통이 있다. 지렁이...

  • 지방 자치(地方自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의 주민이 지역의 정치·행정에 스스로 참여하여 현안을 결정하고 운영하는 제도. 지방 자치는 일정한 구역의 주민들이 법률에 따라 일정한 권한을 갖는 지방 자치 단체를 구성하여 중앙 정부로부터 상대적인 자율성을 가지고 그 단체를 구성하는 주민들이 필요로 하는 생활과 관련된 지방적인 사무, 즉 지방의 정치와 행정 사무를 주민들 스스로의 의사와 책임 아래 선임한 자치 기관...

  • 지방도 634호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성연면 명천리·일람리와 태안군 원북면 이곡리를 연결하는 도로. 지방도 634호선은 서산시 성연면에서 태안군 원북면까지의 지방 도로이다. 지방도 634호선의 서산시 구간은 팔봉면에서 성연면까지이며, 길이 17.6㎞의 포장도로이다. 지방도 634호선은 서산시의 중앙부를 동서 방향으로 관통한다. 서산 구간은 서산시 팔봉면 덕송리에서 성연면 명천리·일람리까지이며 17.6...

  • 지방도 649호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부석면 창리와 당진군 정미면 승산리를 연결하는 도로. 지방도 649호선은 충청남도 서산시 부석면 창리에서 당진군 정미면 승산리까지 이어져 지방도 647호선과 만나는 지방 도로이다. 지방도 649호선의 서산시 구간은 부석면에서 음암면까지이며, 길이 30㎞의 포장도로이다. 지방도 649호선은 서산시의 남동쪽에서 북동쪽으로 서산시를 관통한다. 서산 구간은 서산시 부석면...

  • 지방도 70호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의 국도 29호선과 서해안고속국도의 서산IC를 연결하는 지방도. 지방도는 지방의 도로 중 중요 도시, 공항, 항만, 산업 단지 등 주요 교통 유발 지역을 연결하며 고속 국도와 일반 국도로 이루어진 국가 기간 도로망을 보조하는 도로이다. 그중 지방도 70호선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과 강원도 춘천시 서면을 잇는 도로이다. 지방도 70호선 13㎞ 중 서산시 지곡면 화천...

  • 지산 조씨평양 조씨(平壤趙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춘(趙椿)을 시조로 하고 조아(趙雅)를 입향조로 하는 충청남도 서산시 세거 성씨. 평양 조씨의 시조는 조춘으로 고려 시대 금자광록대부 추밀원부사(金紫光祿大夫樞密院副使)를 지냈다. 당시 남송(南宋)에 들어가 금(金)나라를 정벌한 공로로 상장군(上將軍)이 되었다고 한다. 조춘의 선조는 중국에서 귀화하였다고 전해지나 정확한 역사적 사실은 확인하기 어렵다. 1924년 학소(鶴巢) 윤창...

  • 지산(芝山)정홍인(鄭弘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 출신의 문신. 본관은 진주. 호는 지산(芝山). 할아버지는 정윤표(鄭允彪)이고, 아버지는 판서를 지낸 정건(鄭騫)이다. 정홍인(鄭弘仁)은 서산 지공(芝公)에서 출생하여 지산이라는 호를 썼다. 광해군[재위 1609~1622] 때 진사시에 합격하였다. 인조 때 이조참판을 지냈으며, 1636년(인조 14)에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임금을 호종하여 남한산성으로 피란을 떠났다....

  • 지산리(芝山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부석면에 속하는 법정리. 1914년 행정 구역 개편 시 지파동(芝巴洞)의 ‘지’자와 산저리(山底里)의 ‘산’자를 따서 지산리(芝山里)라 하였다.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에 지파동(芝把洞), 산져리[山底里] 등 관련 지명이 보인다. 지산리는 조선 시대 화변면 산저리에 속하였다. 1895년 행정 구역 개편 시 산저리, 달천리(達川里), 시동(詩洞), 지파동, 도...

  • 지석묘고인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 분포하고 있는 청동기 시대의 무덤. 고인돌은 거대한 돌을 이용하여 만든 선사 시대 거석 건조물의 일종으로 큰 돌을 이용하여 돌함 모양의 무덤방을 만든 후, 그 위에 큰 돌로 덮어 높은 형태의 무덤을 말한다. 고인돌의 명칭도 큰 돌을 괴고 있다는 뜻의 괸돌[고임돌]에서 유래되었다. 고인돌은 지역에 따라 명칭이 다른데 한국에서는 ‘고인돌’이라고 하며, 일본에서는...

  • 지신터주(-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집안의 운수를 관장하고 집터를 지켜 준다고 믿는 신. 터주는 집터를 지켜 주고 집안에 재복을 준다는 가신(家神)이다. 성주가 집안의 어른이라면 터주는 땅의 신으로 집주인이라고 여긴다. 서산 지역에서는 터주를 주로 지신(地神)이라고 일컫는다. 또한 터주에 대한 제사를 지신제라고 부른다. 터주와 지신이 동일한 신격에 대한 단순한 이칭인지는 아직 분명하지 않다....

  • 지신제(地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음력 정초에 지신에게 지내는 제사. 지신제는 음력 1월 초에 지신(地神)에게 가정의 안녕을 기원하는 의례이다. 서산 지역에서는 집안의 뒤꼍에 지신이 깃들어 있다고 하여 극진하게 위한다. 정초[음력 1월 초]에 지신제를 잘 모시면 집안에 드는 1년 액운을 막을 수 있다고 믿었다. 그래서 가정에 따라서는 지신을 성주보다 오히려 더 높은 신으로 받들기도 한다....

  • 지육현(知六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백제 시대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일대에 설치되었던 현(縣). 백제는 지방에 대한 통제를 강화하기 위해 방(方)·군(君)·성(城)[현(縣)]제를 실시하였다. 이 과정에서 지금의 서산시 전체를 관할하는 기군(基郡) 예하에 지육현(知六縣)이 편제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백제 편입 이전에 서산은 마한의 치리국국(致利鞠國)이 위치하였던 것으로 추정되며, 지육현(知六縣) 설치 후에는 지곡면(...

  • 지질(地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지각을 이루는 모든 암석이나 지층 등의 성질 또는 그 상태. 서산 지역의 지질은 주로 선캄브리아기의 서산층군과 중생대 쥐라기에 관입한 대보 화강암이 기반암으로 분포하고 있으며, 이들을 제4기 충적층이 부정합(不整合)으로 피복하고 있다. 이밖에 소규모의 쥐라기 섬장암류, 백악기의 불국사 관입암류에 속하는 산성 맥암류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선캄브리아기의 서산층...

  • 지청 폐지 반대운동(支廳廢止反對運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충청남도 서산에 있는 공주지방법원 서산지청의 이전 반대 운동. 1932년 10월 공주에 있던 충청남도청이 대전으로 이전되면서, 도내 지역 지방 관공서의 이전 혹은 재배치 문제가 지역 사회의 민감한 사안으로 떠올랐다. 공주지방법원 서산지청의 폐쇄 문제를 둘러싼 민원 사건도 그 가운데 하나였다. 공주지방법원 서산지청이 폐쇄된다는 정보가 알려지자 1932년 1월 적정(赤井)...

  • 지형(地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 형성되어 있는 지표면의 기복 형태. 서산시는 산지가 대부분 300m 내외로 고도가 낮고 저평한 구릉지로 이루어져 있다. 서산시에서 가장 높은 산인 가야산의 서쪽은 해안 평야와 해안 지형들이 발달해 있고, 동쪽으로 평야가 펼쳐져 있다. 북쪽에는 연화산과 팔봉산 등이, 남쪽에는 도비산 등이 형성되어 있다. 이들 산지로부터 북쪽으로는 대산반도, 남쪽으로는 부석반도...

  • 직암(直菴)이철승(李喆承)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근대 서산 출신의 유학자. 본관은 연안. 자는 중길(重吉), 호는 직암(直菴). 이정구(李廷龜)[1564~1635]의 후손이다. 이철승(李喆承)[1879~1951]은 유진하(兪鎭河)의 문하에서 한학을 공부하였다. 갑오경장 이후 들어온 신학문은 선왕의 전장문물(典章文物)을 없애고 민중을 현혹하여 인간의 심성과 윤리를 망치며 천리를 거역한다고 비판하였다. 성리학적 질서를 옹호한 수구...

  • 직재(直哉)박홍미(朴弘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서산 출신의 문신. 본관은 경주. 초명은 경립(敬立), 자는 직재(直哉)·군언(君彦), 호는 관포(灌圃). 고조할아버지는 대사성을 지낸 박간(朴幹)이고, 아버지는 박현룡(朴顯龍)이다. 어머니는 현감 윤환(尹瓛)의 딸이다. 박홍미(朴弘美)[1571~1642]는 1603년(선조 36) 사마시에 합격하고, 1605년(선조 38) 증광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였다. 승문원정자를 거쳐...

  • 진둠벙 순교지(-殉敎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읍내리에 있는 개항기 천주교 신자들의 처형지. 서산시 해미면 조산리의 여숫골 일대에는 해미천과 인접하여 들판으로 이어지는 늪이 많았다. 늪지대에는 움푹 패어 물이 고인 커다란 웅덩이가 있었는데, 진둠벙이라는 이름으로 불리었다. ‘둠벙’은 물이 고인 웅덩이를 가리키는 충청도 지방의 사투리이다. 진둠벙은 박해기 천주교 신자들에 대한 처형 방법의 하나인 익사 및...

  • 진또리호랭이 장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장요리에서 두 패로 편을 정한 뒤에 서로 탈락시키면서 노는 놀이. 호랭이 장난은 아이들이 두 패로 편을 정하고 나무나 기둥을 이용하여 자기의 진으로 삼은 뒤에 상대의 진을 손으로 찍거나 상대편을 모두 탈락시키면 승부가 나는 경합형 민속놀이이다. 마을에 따라서는 이를 ‘진또리’, ‘김또리’, ‘진뺏기’ 등이라고도 한다. 놀이를 하는데 특별한 도구는 없다. 단...

  • 진뺏기호랭이 장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장요리에서 두 패로 편을 정한 뒤에 서로 탈락시키면서 노는 놀이. 호랭이 장난은 아이들이 두 패로 편을 정하고 나무나 기둥을 이용하여 자기의 진으로 삼은 뒤에 상대의 진을 손으로 찍거나 상대편을 모두 탈락시키면 승부가 나는 경합형 민속놀이이다. 마을에 따라서는 이를 ‘진또리’, ‘김또리’, ‘진뺏기’ 등이라고도 한다. 놀이를 하는데 특별한 도구는 없다. 단...

  • 진장리(榛墻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에 속하는 법정리. 1914년 일제에 의한 행정 구역 통폐합 때 진산리(榛山里)의 ‘진’자와 장북리의 ‘장’자를 따서 진장리(榛墻里)라 하였다. 1789년(정조 13)에 간행된 『호구총수(戶口總數)』에 고성리, 장북리, 1911년 간행된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에 진산리, 고셩리[古城里] 등 관련 명칭이 확인된다. 조선 시대에는 서산군 영풍창면 지역으로...

  • 진장리 사지진장리 절터(榛檣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진장리에 있는 조선 시대 절터. 진장리에는 2개의 절터가 있는데 서산시 팔봉면 진장1리 진산[이하 진산 절터]과 진장리 3구 신대[이하 신대 절터]가 위치하고 있다. 진산 절터는 높이 137m의 장군산에서 남쪽으로 달리는 사면의 서쪽 중하단 사면에 자리한다. 태안으로 가는 국도 32호선을 따라 서산시 팔봉면 어송리 어송삼거리에서 1㎞ 더 가면, 도로의 좌측...

  • 진장리 유물 산포지(榛檣里遺物散布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진장1리 진산마을에 있는 청동기 시대 유물 산포지. 서산시 팔봉면 진장1리 진산마을에 위치한다. 지형상 남북으로 길게 형성된 평풍산[175m]에서 서쪽으로 흘러내린 능선의 남동향 사면 중·하단부에 자리한다. 진장리 유물 산포지(榛檣里遺物散布地)에서는 1970년대 새마을 사업을 실시하는 도중 간돌도끼[마제 석부]가 출토되었다고 전한다. 마을 주민들도 간돌도끼...

  • 진장리 절터(榛檣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팔봉면 진장리에 있는 조선 시대 절터. 진장리에는 2개의 절터가 있는데 서산시 팔봉면 진장1리 진산[이하 진산 절터]과 진장리 3구 신대[이하 신대 절터]가 위치하고 있다. 진산 절터는 높이 137m의 장군산에서 남쪽으로 달리는 사면의 서쪽 중하단 사면에 자리한다. 태안으로 가는 국도 32호선을 따라 서산시 팔봉면 어송리 어송삼거리에서 1㎞ 더 가면, 도로의 좌측...

  • 진주 강씨(晉州姜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강이식(姜以式)을 시조로 하고 진주를 본관으로 하는 충청남도 서산시의 세거 성씨. 진주 강씨는 지리지 및 읍지의 성씨조에 등재되지 않은 데다, 관련 기록도 부족하여 서산에 입향한 시기를 추적하기가 어렵다. 다만 1619년에 편찬된 서산의 사찬읍지 『호산록(湖山錄)』의 인물 기록 중 강몽서(姜夢瑞)의 본관이 ‘진주’로 확인된 점을 고려하면 이 시기부터 서산의 유력 성씨인 청주 한씨...

  • 진채(陣菜)묵은 나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말려 두었던 나물들로 만들어 먹는 정월 대보름의 절식(節食). 묵혀 두었다가 먹는 나물이라는 뜻에서 ‘묵은 나물’이라 하고, 한자로는 진채(陣菜) 또는 진채식(陣菜食)이라 하며, 보름에 먹는다고 해서 ‘보름나물’로 부르기도 한다. 묵은 나물을 만드는 재료는 지역마다 다양한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는 박나물, 취나물, 고사리, 머위, 시래기, 버섯, 무 등...

  • 진채식(陣菜食)묵은 나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말려 두었던 나물들로 만들어 먹는 정월 대보름의 절식(節食). 묵혀 두었다가 먹는 나물이라는 뜻에서 ‘묵은 나물’이라 하고, 한자로는 진채(陣菜) 또는 진채식(陣菜食)이라 하며, 보름에 먹는다고 해서 ‘보름나물’로 부르기도 한다. 묵은 나물을 만드는 재료는 지역마다 다양한데,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는 박나물, 취나물, 고사리, 머위, 시래기, 버섯, 무 등...

  • 진흥회(振興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16년 충청남도 도령(道令)에 따라 충청남도 서산에서 조직된 단체. 1916년 8월 충청남도 도장관 오하라 신조[小原新三]가 각 군에 훈령으로 미풍양속 보호 및 유지, 지방 개량을 목적으로 옛날부터 내려온 향약례를 모방하여 마을 단위로 진흥회를 조직하는 사업이 본격화되었다. 1926년 10월 24개 면의 진흥회 회장들이 서산군청의 농회장(農會場)에서 모여 서산군연합진흥회를 개최...

  • 집성촌(集姓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동성동본의 사람들로 형성된 마을. 집성촌은 혈연관계가 있는 동성(同姓)의 여러 집이 모여서 사는 곳이다. 이를 동족마을이라고도 한다. 조선 후기, 특히 17세기 중엽 이후의 향촌 사회는 조선 전기와는 다른 친족 의식이 일반화되었다. 이전까지는 남귀여가혼(男歸女家婚)과 공평한 재산 분배 등의 풍습에 따라 사위, 외손자 등 성(姓)이 다른 친족이 한 마을에 살...

  • 쪼시개조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굴을 채취할 때 쓰는 어구. 조새는 굴을 채취할 때 가장 널리 쓰이는 도구로, 작은 곡괭이처럼 생겼다. 완도 해역에서 발굴한 11세기의 ‘완도선’ 안에서 현재와 거의 동일한 형태의 조새 2점이 발견된 것으로 봐서 조새는 그 역사가 천년을 거슬러 올라갈 정도로 오래된 전통 어구이다. 서해안 일대에서는 대개 ‘조새’라 부르고, 남해안 쪽에서는 ‘쪼시개’나 ‘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