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디지털서산문화대전 > 서산향토문화백과 > 삶의 주체(성씨와 인물) > 전통시대인물 > 의인·기인

  • 걸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충청남도 서산 출신의 노비. 걸포(乬布)는 귀천(貴千)과 형제로 노비였다. 둘은 무척 우애가 깊어 먹을 것이 있으면 꼭 나누고 서로 의지하며 살아갔다. 어느 해 형의 목화밭에 목화가 피지 않자 동생은 자기 밭에서 좋은 목화송이를 따서 나누어 주었다. 형제의 이런 돈독한 우애는 주변 사람들의 귀감이 되었다. 걸포와 귀천의 이야기는 서산의 사찬 읍지인 『호산록(湖山錄)』에...

  • 대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시대 서산 출신의 노비. 노비 대언(大言)은 삼대에 걸쳐 개심동(開心洞)[현 서산시 운산면 신창리로 추정]에 살았다. 대언은 미천한 신분이었으나 15세 무렵부터 마늘, 파와 같은 음식을 가리고 20세에 선법(禪法)을 배워 입산수도하니 사람들이 그를 존경하였다. 대언은 성격이 강직하고 불의를 참지 않았다. 『호산록(湖山錄)』은 대언의 강직한 성품과 관련하여 다음과 같은 일화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