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디지털서산문화대전 > 서산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용1(종교) > 불교

  • 불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서 활동하는 석가모니를 교조로 하는 종교.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불교문화는 백제 시대부터 근현대 불교의 중흥에 이르기 까지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 불교는 인도에서 발생하여 중국을 거쳐 우리나라에 들어왔다. 고구려는 북조 전진의 아도로부터 372년(소수림왕 원년)에 받아들였고, 백제는 남조 동진의 마라난타로부터 384년(침류왕 원년)에 받아들였고, 신라는 527...

  • 개심사 초파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신창리에 있는 개심사에서 매년 초파일에 열리는 의례. 개심사 초파일은 매년 부처님 오신 날[음력 4월 8일]에 개심사 영산회괘불탱을 걸어 놓고 지내는 불교 의례이다. 초파일은 불교의 4대 명절의 하나이다. 2월 8일 부처님 출가(出家)일, 2월 15일 열반(涅槃)일, 4월 8일 탄신(誕辰)일, 12월 8일 성도(成道)일 등이다. 불교가 우리나라에 들어온 이...

  • 서산불교환경연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시 부석면 취평리에 있는 불교계 환경 운동 단체. 서산불교환경연대는 자연 생태 환경 보전과 함께 환경 보전 필요성에 대한 시민 의식 고취를 목적으로 설립되었다. 2007년 6월 30일 서산 부석사 극락전에서 창립되었으며 초대 상임 대표에 승려 주경이 선임되었다. 친환경 용품 사용하기, 청소년 환경 의식 고취, 환경 생태 현황 조사, 가야산 지키기 등의 활동을 하고 있...

  • 템플 스테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남도 서산 지역의 절에서 진행되는 사찰 문화 체험 프로그램. 템플스테이(Temple stay)는 관광객들이 절에 숙박하며 사찰 생활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말한다. 한국의 전통적인 불교문화를 사찰에서 체험해 봄으로써 한국 불교에 대한 이해를 넓이고, 한국 전통 문화와 불교의 수행 정신을 배우는 프로그램이다. 2002년 한·일 월드컵 개최를 앞두고 ‘문화 월드컵’으로 치...

  • 사찰

  • 사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 지역에 있는 부처를 숭상하고 불법을 익히는 장소. 사찰은 부처님의 불상이나 불화 등을 모시고 있는 곳으로, 스님들이 수행을 하거나 불교 신자들이 찾아가서 수행과 부처님의 법음을 듣는 곳이다. 서산 지역에 있는 사찰은 백제 시대부터 근현대에 이르기까지 한국 불교의 큰 자취를 남기고 있다. 불교의 수용과 더불어 우리나라에도 전국 각지에 사찰이 세워졌다. 고구려는 372...

  • 간월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부석면 간월도리에 있는 작은 암자. 전언에 의하면 무학대사가 이곳에서 달을 보고 홀연히 깨쳤다고 하여 암자 이름을 간월암(看月庵)이라 하고 섬 이름을 간월도(看月島)라 하였다고 한다. 이곳에서 수행하던 무학대사가 태조 이성계(李成桂)에게 보낸 간월도 어리굴젓이 궁중의 진상품이 되었다고 하는 이야기가 전해 내려온다. 1530년(중종 25) 찬술한 『신증동국여지승람(...

  • 개심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신창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개심사의 ‘개심(開心)’은 마음을 열어 깨달음을 얻으라는 의미이며, 백제 때 지어진 사찰로 전해지고 있지만 확실하지 않다. 「개심사 사적기」에 의하면 “진덕여왕 5년, 의자왕 14년에 혜감국사(慧鑑國師)가 서산 개원사를 창건하였다”고 한다. 그러나 「개심사 사적기」는 근현대의 기록이며, 기록 가운데 진...

  • 관음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동문동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일제 강점기인 1934년 부석사의 주지 법운(法雲)이 사산 포교당으로 건립하였다. 1950년 법운의 제자 성담이 중수 및 증축하여 관음사라 불렀다. 1965년 높이 3m의 미륵불을 조성하였고, 1966년 충청남도 당진군 면천면의 영랑사에서 높이 1.5m의 석조 지장보살상을 옮겨 미륵불 옆에 봉안하고 미륵강생원...

  • 동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부석면 지산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도비산의 동록에 위치한 동사(東寺)는 기이한 바위가 병풍처럼 둘러져 있으며 동쪽으로 간월호를 바라보고 있다. 절을 둘러싼 봄의 벚나무와 간월호의 바람에 흩날리는 벚꽃이 아름답다. 창건 연대는 정확히 알 수 없다. 모두가 서쪽을 바라보는 서해안의 도비산에서 동쪽을 바라보고 있어 동절이라 불렀던 것 같다....

  • 망일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대산읍 대산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망일산 170m 정도의 위치에 있는 망일사(望日寺)는 정충신(鄭忠信) 장군이 신병 치료 차 들렸던 절로 알려져 있다. 옛날 망일사에는 철마가 있었는데 한 청년과 더불어 외적을 물리쳤다고 한다. 청년이 휘두른 철도리깨와 철마는 현존하지 않지만 외적에 시달렸던 백성들의 바람이 잘 드러나 있는 전설이다. 서...

  • 문수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태봉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문수사가 언제 창건되었는지는 기록이 전하지 않는다. 다만 1973년 발견된 서산 문수사 금동여래좌상 복장유물에 따르면 적어도 1346년(충목왕 2) 이전에 문수사가 세워졌음을 알 수 있다. 1530년(중종 25) 찬술된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에는 기록이 보이지만 1619년(광해군 11)...

  • 보원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용현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보원사는 백제 때 건립되어 신라 때 화엄 10찰의 하나였으며 고려와 조선 시대까지 존속한 서산 보원사지 옆에 위치한 사찰이다. 건립 연대는 정확하지 않으나 몇 십 년 전 암자 형태로 유지되다가 2004년 12월 9일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 말사로 등록하였고 2006년 법당 지붕 불사를 완료하였...

  • 부석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부석면 취평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본사인 수덕사의 말사. 부석사(浮石寺)는 부석사 극락전(浮石寺極樂殿)에 조선 후기에 제작된 것으로 추정되는 부석사 극락전 목조아미타여래좌상(浮石寺極樂殿木造阿彌陀如來坐像)이 있었던 고려 시대의 사찰이다. 돌이 떠 있다는 ‘부석(浮石)’이라는 절 이름은 마치 서해 바다에 떠 있는 절이라는 신비감을 주고 있다. 전설에 의하...

  • 서광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읍내동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전하는 말에 의하면 신라의 의상대사(義湘大師)[625~702]가 창건하였다고도 하고 신라 말 최치원(崔致遠)[857~?]이 886년(정강왕 1)에서 893년(진성여왕 7)까지 부성군[현 서산] 태수로 부임했을 때 부춘산의 상부, 중부, 하부의 세 곳에 암자를 지었다고 하나 모두 확인할 수 없다. 상부암과 중부...

  • 석천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인지면 산동리에 있는 대한불교 총화종 소속의 암자. 『석가탑불사방명록의서』에 의하면 석천암은 1875년(고종 12) 밀양후인 박보살의 꿈에 부처[혹은 백발의 노인]가 나타나 굴속으로 인도하여 물줄기가 세차게 치솟는 곳에 이르렀다고 한다. 이를 기이하게 생각하여 그곳에 부처님을 받들어 안치하고 이름을 석천암(石泉庵)이라 했다고 한다. 1980년에 오층 석탑을 조성하...

  • 성왕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음암면 부산리에 있는 사찰. 전하는 말에 의하면 934년(태조 17) 혜량국사가 창건하고 이름을 태조사라고 하였다고 한다. 조선 중기 거사 시손(市孫)이 성왕사로 고쳤고, 1631년(인조 9) 송근춘이 성왕사로 출가하여 교화 활동을 하였다. 1644년(인조 22) 유대춘(柳帶春)이 요사채를 지었고 이후 개운암으로 개칭되었으며 1933년 예산 수덕사의 승려 박해경이...

  • 송덕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대곡리에 있는 한국불교 태고종 소속의 암자. 송덕암(松德庵)이 언제 창건되었는지는 정확히 알 수 없다. 약사전을 개축할 때 발견된 대들보 상량문에 1785년(정조 9)에 중수했다는 기록이 보이며 1991년에 세워진 상왕산 송덕암 중건시주공덕비에 의하면 1785년(정조 9) 승지 임하(任夏)가 말을 타고 가다 미륵여래를 발견하고 이곳에 절을 짓고 부처님의 덕...

  • 옥천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동문동에 있는 사찰. 창건 연대는 알려져 있지 않으며 현재 건물은 최근에 지어진 것들이다. 1979년 편찬된 권상로의 『한국사찰전서』에 보이지 않는 것으로 보아 창건 연대도 현대로 추정된다. 처음에는 옥천암이라 했다가 옥천사로 절 이름을 바꾼 것으로 보이며, 서산시를 감싸고 있는 부춘산의 옥녀봉(玉女峰)을 배경으로 하고 있어 절 이름을 여기에서 취한 듯하다. 옥녀...

  • 일락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황락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일락사는 663년(문무왕 3) 의현선사가 세웠다고 하지만 의현선사란 인물을 확인하기 어렵다. 1918년 제작된 「일락사 대웅전 중창기」에 의하면 1487년(성종 18), 1530년(중종 25), 1649년(인조 27)에 걸쳐 여러 차례 중창하였다고 하며,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과 1957...

  • 죽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인지면 성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비룡산 정상부 남향 사면에 위치한 죽사(竹寺)는 풍광이 좋은 절로 유명하다. 전해지는 이야기에 따르면 비룡산의 바위와 대나무가 산에 빨리 오르는 내기를 했다고 한다. 대나무는 가늘게 올라가서 위태하게 보였으나 바위는 옆으로 넓게 퍼지면서 올라갔다. 바위가 거의 승리할 무렵에 산에 살고 있는 용이 바위 때...

  • 천장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장요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천장사는 633년 백제의 담화선사[운화선사]가 수도하기 위하여 창건된 사찰이라고 하나 담화선사는 확인되지 않은 인물이며 시대가 올라가는 유물이나 유적도 현존하지 않는다. 천장사 칠층석탑으로 유추할 때, 고려 시대 창건된 것으로 생각된다. 법당 내부에 관음사의 후불탱화로 1788년(정조 12) 제작된 불...

  • 해월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대산읍 화곡리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7교구 수덕사의 말사. 백제 때 창건된 절이라고 하나 확인할 수 없다. 1619년 한여현(韓汝賢)이 편찬한 『호산록(湖山錄)』에는 산길사(山吉寺)라고 하였다. 1726년 원통전에서 목조관음보살좌상이 제작되었으며, 원통전에 「삼길산 해월암 중수기」라는 현판이 걸려 있어 조선 후기까지는 해월암이라고 불렀음을 알 수 있다. 평신진...

  • 화계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고북면 장요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소속의 사찰. 삼준산(三峻山)과 연화산이 빚어낸 연화형국(蓮花形局)에 자리 잡은 사찰로 화계(華界)란 꽃의 세계란 뜻이다. 주산(主山)이 앉아있는 부처를 닮았다 하여 주산의 비탈을 ‘부처너덜’로 불렀다고 하는데, ‘너덜’이란 ‘너덜겅’과 같은 말로 돌이 많이 흩어져 있는 비탈이란 뜻이다. 삼준산은 우뚝 솟은 세 개의 봉우리가 사...

  • 망일사 칠성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남도 서산시 대산읍 대산리 망일사에서 칠성신에게 제사를 지내던 제단. 망일사 칠성단(七星壇)은 인간의 수명과 탄생, 재물과 재능을 관장하는 칠성신에게 제사를 지내려고 별도로 만들어 놓은 자리였다. 망일사(望日寺)는 망일산의 서향 사면 중상단부에 위치한다. 고려 8대 현종 때에 지선(知禪)이 수도를 위해 창건하였고, 1628년(인조 6)에 중수하였다고 한다. 정충신(鄭忠信)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