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4101255
한자 富城祠
분야 종교/유교,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산성내동길 47-13
시대 조선/조선 후기
집필자 이해준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건립 시기/일시 1567년~1608년 사이 - 선조 재위 시 최치원의 덕망을 추모하던 유림들이 사우를 건립하고 ‘도충사(道忠祠)’라 이름 지음
이전 시기/일시 1913년연표보기 - 인근 유림들이 뜻을 모아 서원을 향사우로 일신하면서 현재의 위치로 이건
훼철|철거 시기/일시 1871년 이후연표보기 - 서원 철폐령으로 인하여 훼철
개축|증축 시기/일시 1907년연표보기 - 경주 최씨 본손에 의하여 고려 후기 충신 최청의 영정을 봉안하면서 재건
개축|증축 시기/일시 1974년연표보기 - 보수[1974]
개축|증축 시기/일시 1981년연표보기 - 보수[1981]
개축|증축 시기/일시 1984년연표보기 - 보수[1984]
문화재 지정 일시 1984년 5월 17일연표보기 - 충청남도 문화재 자료 제199호로 지정
관련 사항 시기/일시 1913년연표보기 - 이건하면서 도충사에서 부성사로 개칭
현 소재지 부성사 -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산성내동길 47-13[산성리 645-2]지도보기
성격 사당|사우
양식 팔작지붕|주심포 양식
정면 칸수 3칸
측면 칸수 2칸
소유자 경주 최씨 종중
관리자 경주 최씨 종중
문화재 지정 번호 충청남도 문화재 자료 제199호

[정의]

충청남도 서산시 지곡면 산성리에 있는 최치원(崔致遠)을 기리는 사당.

[개설]

부성사(富城祠)고운(孤雲) 최치원[857~?]을 제향하는 사우이다. 최치원은 통일 신라 육두품 출신의 지식인 중 가장 대표적인 인물로, 868년(경문왕 8)부터 당나라에서 유학하여 빈공과(賓貢科)에 합격하였다. 특히 879년(헌강왕 5) 황소(黃巢)가 반란을 일으키자 종사관이 되어 「토황소격문(討黃巢檄文)」이라는 명문장을 지어 후세에 문명을 널리 알렸다.

서산 지역과 고운 최치원과의 인연은 최치원이 893년(진성여왕 7) 37세의 나이로 부성태수에 부임하면서부터이다. 최치원이 부성태수에 임명된 이유는, 서산 일대가 서해와 인접하여 당나라와 직접 교류하는 문물 교류의 중요한 거점으로서, 당시 국제적인 인재로 활동한 최치원의 역할을 필요로 하였기 때문이라 여겨지기도 한다. 한편 같은 해에 최치원은 당에 보내는 하정사(賀正使)에 임명되었으나 당시 사회 경제적 문제로 급격히 창궐한 도적들로 인해 길이 막혀 가지 못하였다.

[위치]

서산시 지곡면 소재지의 산성초등학교에서 북동쪽으로 난 도로를 따라 500m 정도 가면 서쪽으로 소로가 있고, 소로를 따라 다시 100m 정도 가면 부성산 아래에 부성사가 위치한다.

[변천]

조선 선조 재위 시[재위 1567~1608]에 최치원의 덕망을 추모하던 유림들이 사우를 건립하고 ‘도충사(道忠祠)’라 이름 지었다. 그 뒤 흥선대원군(興宣大院君)에 의해 훼철되었다가, 1907년(순조 1) 경주 최씨(慶州崔氏) 본손에 의하여 고려 후기 충신 최청(崔淸)[1344~1414]의 영정을 봉안하면서 재건되었다.

이후 1913년 인근 유림들이 뜻을 모아 서원을 향사우로 일신하면서 현재의 위치로 옮겼다. 이때 사우의 명칭도 바뀌었는데, 서산의 옛 이름이자 최치원이 서산에서 태수를 지낸 유서를 따라 ‘부성사’라 하였다. 원래 있었던 최청의 위패는 경주 최씨 후손들에 의하여 별도로 마련된 사당으로 옮겨 갔다. 부성사는 1974년과 1981년, 1984년 등 여러 차례의 보수를 실시하여 현재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

[형태]

사우와 내삼문(內三門), 외삼문(外三門), 동재(東齋), 서재(西齋)로 구성되어 있다. 사우는 정면 3칸, 측면 2칸의 규모로 1칸은 전퇴(前退)를 두었고, 내부에는 우물마루를 깔았다. 주심포 양식의 팔작지붕 건물이며, 삼문은 솟을대문 형식이다.

[현황]

2011년 현재 부성사의 소유자 및 관리자는 경주 최씨 종중이다. 1984년 5월 17일 충청남도 문화재 자료 제199호로 지정되었다. 사우 내부에는 최치원의 영정과 위패가 봉안되어 있으며, 내부 측면에는 ‘과선각(過仙閣)’이라 쓰인 편액이 걸려 있다. 이 현판은 통일 신라 말 최치원이 부성태수로 있을 때의 친필로 전해지나, 정확한 사실을 확인하기는 어렵다.

동재에는 6개의 현판이 걸려 있는데, 「부성사 현판기(富城祠懸板記)」[1947년], 「부성사 중수기(富城祠重修記)」[1964년], 「동서 재실기(東西齋室記)」[1966년], 「이은택 찬양기(李殷澤讚揚記)」[1977년], 「이래학 공적기(李來鶴功績記)」[1978년], 「이흥의 공적기(李興儀功績記)」[1991년] 등이 그것이다. 사우의 외곽 우측에는 사우의 중건과 발전에 공적이 있는 전(前) 군수 이승규의 기념비[1972년]와 화은 권병철 기념비[1972년], 전 군수 이관현의 기념비[1980년], 운포 유병춘 송덕기념비[1987년]가 건립되어 있다.

[의의와 평가]

도충사로 시작된 부성사의 최초 건립 시기는 우리나라 서원 역사의 초창기이다. 따라서 부성사는 당시 서산 일대 사족들이 비교적 이른 시기에 지역과 유서가 있는 선현을 제향하고 교육 기관으로서 사우를 건립한 사례로 주목할 만하다.

[참고문헌]